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공자 춘추전국시대 - 지금까지 공자는 이제 잊어라.. ☞ 영화이야기










공자(孔子, B.C 552~479)
하면 딱 떠오르는 이미지는 중국의 고대 사상가 아니 동양 사상의 거두이자 대성현으로 제자들과 주유천하 하면서 세상사를 설파하시며 작금의 우리에게 수많은 고사성어를 솔찮이 남겨주신분.. 그래서, 그는 작금의 시대에 이웃집 친근한 할아범 캐릭으로 우리에게 자리매김하고 있다.  뭐.. 역사학적 관점에서 본다면 틀려지겠지만.. 그래서, 그를 좀더 살펴보면 단순 대학자 이외의 이력들이 있다.

우선 생김새는 이번 영화에서 주윤발 형님이 공자역을 했듯이.. 공자는 태어나면서부터 용모가 매우 비범해 입술은 소 입술 같고, 손바닥은 범 발바닥 같고, 어깨는 원앙새 같고, 등은 거북같고, 정수리는 쟁반을 엎어놓은듯 생겼다고 전한다. 그외 야사로는 공자가 인육을 먹었다는 믿거나 말거나도 있지만.. 장성해서는 공자의 키가 9척 6촌이나 되었다 하니.. 윤발이 형님이 우선은 외형상 딱이라 본다. 먼저, 당시 정치력을 좀 보면은..

그는 춘추시대 노(魯)나라 출신으로.. 노나라에서 대사구 벼슬까지 오르며 당시 노나라가 삼환(三桓)이라 불리는 계손씨, 맹손씨, 숙손씨의 삼가들의 세력이 커져 노나라는 세조각으로 나누어지는 망조를 보이며 나라가 어지러웠다. 이중 계손씨중 계손사의 권세는 당시 군주 노정공을 누를 정도로 실세였다. 그러면서 계손사의 가신이자 무장 공산유의 반란까지.. 그러면서 노정공은 공자를 중용하며 계손사의 세력을 막으려 하는게 영화의 주 내용중 하나다. 또 이웃 제후국 제나라 경공도 공자의 활약에 노심초사하며 노나라를 견제하는 모습들도 나온다.

그외 두번째 그림에서 나왔듯이.. 여자가 하나 나오니 바로 위나라 경공의 첩인 '남자'역을 맡은 '주신'이다. 특히 주신은 국내 팬들에게 김용작품 사조영웅문 2003년작에서 황용역을 한 여배우다. 여기 영화 '공자'에서는 위기의 노나라를 구하고 천하를 호령한 공자를 높이 평가하며 공자를 얻어야 위나라가 더욱 강력해질 수 있다고 위경공에게 공자를 모셔올 것을 제안하는 역..

그러면서 노나라를 떠나 천하를 떠돌던 공자와 제자들이 위나라를 방문한 사실을 알게 된 그녀는 권력을 이용해 공자를 만나고, 그를 유혹하기 시작하는데.. 그런데, 마치 적벽대전2에서 주유의 부인 소교가 조조에게 차배달을 했던 씬이 생각나는건 왜일까..ㅎ 암튼, 이렇게 바로 공자와 스캔들을 벌이는 팜프파탈? 역이라는 설명이다. 

이렇게 본 영화는 <적벽대전>, <와호장룡> 제작진과 이제는 월드스타 주윤발 형님이 오랜만에 출연하면서 기대를 모으며 총 제작비 350억원이 투입된 영화 <공자-춘추전국시대>.. 개봉은 다음달 2월 11일(목)이며 설 연휴 극장가를 유혹하고 있다.

과연, 우리네가 알고 있는 지금까지 대학자다운 공자의 면모대신.. 수많은 전쟁으로 혼란에 휩싸인 춘추전국시대에 천하를 평정하고 어찌보면 삼국지의 제갈량을 능가하며 대전쟁의 승리를 이끈 최고의 지략가 공자의 눈부신 활약을 만나보자. 이래서 영화가 좋은 것이다.ㅎ








덧글

  • 2010/01/22 00:58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엠엘강호 2010/01/22 01:06 #

    아니.. 맞는데요.. '주신'이 03년 사조영웅문에서 황용역 했음은 김용팬이라면 다 아는 얘기고.. 이번 '공자'에서 나오는 위경공 애첩역이고요.. 묘왕님이 잘못 아신듯 합니다
  • 묘왕 2010/01/22 01:11 # 삭제 답글

    죄송합니다.94 사조영웅문에 나왔던 '주인'이란 배우와 혼동했네요.^^;
  • 엠엘강호 2010/01/22 01:15 #

    아.. 저도 한때 '주인'과 '주신'때문에 혼동했었습니다. ^^
    뭐.. 여담이지만.. 사조영웅문은 그래도 94 '주인'의 황용역이 레전드였죠.. 03년 '주신'은 목소리가 허스키로 에러라.. 뭐.. 이번 영화 '공자'에서는 어떻게 나올지 기대됩니다.
  • 갈매나무 2010/01/22 01:25 # 답글

    350억짜리 공자 영화에 주윤발 캐스팅이라니... 감이 안잡히네요 ㅎㅎ 설마 주윤발 형님이 명색이 공자역이면서 무협액션을 선보일리는 없고...
  • 엠엘강호 2010/01/22 01:43 #

    그래요.. 어떤 말씀의 감인지 저도 감이 안잡히네요.. ㅎ 그런데, 영화의 요지는 지략가적인 면모로 전장을 진두지휘하며 무협까지도 펼치는 공자를 그렸을 겁니다. 지금까지 우리가 상상해온 공자의 모습을 확 깨부수는 의도가.. 암튼, 전 기대중입니다.
  • 밋첼 2010/01/22 02:05 # 삭제 답글

    공자의 키가 9척 6촌이었다니.. 전혀 몰랐던 사실입니다!!
    아직도 제 기억의 윤발형님은.. 영웅본색의 히어로 인데... 그나마 황후花..에서 조금 바뀌었건만..
    이번엔.. 완전히 이미지를 바꿔야 하려나요^^

    기대하고 기다려봐야겠습니다.. 올 2월엔 재미있을 듯한 영화를 많이 개봉하는군요^^
  • 엠엘강호 2010/01/22 02:15 #

    음.. 우선은 공자의 실제 초상화만 살펴봐도.. 그는 당시 기준으로 꽤 기골이 장대한것은 사실입니다. 그래서 윤발이 형님이 하신것 같은데 굿 캐스팅이라 봅니다. 뭐.. 윤발이 형님이야 우리때 영웅본색의 히어로는 두말하면 잔소리죠..ㅎ

    와호장룡이나 황후화도 괜찮았지만 방탄승은 시망.. 암튼, 이번 공자 이미지 변신도 기대중입니다. 그리고 올 2월(4일)에는 우리영화 '의형제'도 개봉합니다.
  • 姜氏世家小家主姜世振 2010/01/22 04:39 # 답글

    역시 싸움에서 제일 중요한건 체급이지요. 공자는 당대 제일급의 검객으로도 유명했습니다만, 또한 당대 제일로 키가 큰 사람 중의 하나 였다고 하더군요.

    역시 리치가 기니까 뭐가 되도 되는거죠. ㅎㄷㄷ
  • 엠엘강호 2010/01/22 09:28 #

    네.. 맞습니다. 체격이 워낙 좋았죠.. 공자 보다 먼저 태어난 정나라에 명재상 '자산'이 있었는데.. 공자가 자산을 꽤 흠모했다고 합니다. 그와 관련된 일화로 예전에 정리한게 있는데 이렇습니다. 즉, 자산도 체격이 컸던데 그때 공자의 모습을 비유한 것입니다.

    노나라 정공때 재상 직무를 대행하던 공자가 당시 노나라의 삼환의 정치에 환멸을 느껴 여러나라를 순회하던 도중 정나라에 들른 적이 있었다. 그때 공자 나이 56세.. 그런데, 공자가 그를 수행하던 제자들과 길을 놓쳐 홀로 있게되자 스승을 찾아 나선 자공은 길을 지나며.. 공자의 생김새를 설명하면서 그런 사람을 못봤냐고 묻자 상대는 이렇게 대답했다고 한다.

    "동문옆에 웬 남자가 서 있는 것을 보았는데 이마는 요 임금과 같았고, 목은 순, 우 임금과 같았으며, 어깨는 명재상 자산과 같았소, 그러나 그 지친 모습은 마치 상가짓 개 같았습니다." 이것은 '상가지구(喪家之狗 )'라는 고사가 만들어진 배경이다. 이 문장에서 역시 자산이 명재상이라는 표현이 등장하듯이 자산이 얼마나 훌륭한 인물이었는지 충분히 이해할 수 있다. 또 '어깨는 명재상 자산과 같았소."라는 표현을 보니.. 자산의 체격도 큰 체격으로 유명했던 공자에게 뒤지지 않았다는 사실도 알 수 있음이다.
  • 태리 2010/01/22 09:43 # 답글

    으하하하ㅏㅏㅏㅏ....만세!!!! 드디어 공자를 볼 수 있게 됐다!!!
    꽤 기다렸던 영화랍니다. 내용은.. 그리 기대하는 편이 아닌데, 감독 때문에 그래도 기대되는 작품이긴 해요. 호매 감독이라고, '한무제' 감독분이셔서.. 적어도 장예모 보단 좀 낫게 나올 거라고 생각해요. 뻥을 쳐도 납득이 되게 치실 거 같고..;;(사실 전 '황후화'는 좋았답니다. 300억짜리 사랑과 전쟁이라고 치부하기 어려원 뭔가가 있다고 생각해요)
    저기 나오는 배우들을 하나같이 죄다 좋아하는 바람에.. 이게 웬떡이냐 싶습니다. 윤발형님이야 말할 것도 없고(스승과 제자들이라기보다 조직의 보스처럼 보이시지만-.-), 남자 역의 주신은 제가 중국여배우들 중에 가장 사랑하거든요. 신비로운 뭔가가 있는 배우에요. 연기력의 폭도 꽤 넓고. 예쁘다기보다 불가사의한 매력이 있는 배우죠.
    맨 왼쪽에 있는 진건빈이란 배우는 노나라 상국인 듯한 계환자 역인데, 이 배우분이 춘절쯤에 새로 나올 고희희 감독의 '삼국'이란 드라마에 조조로 나오구요. 예고편 봤더니 꽤 괜찮았어요.
    맨 오른쪽에 배우는 제가 사랑해마지 않는 육의. 계환자의 아들인 계손비(계강자) 역인데.. 문제는 중국쪽 예고편과 뮤비를 죄다 봐도 한장면도 안나오드만요ㅠㅠ 안회는 짧은 예고편에도 단독컷만 두개드만.. 좀 안타까웠습니다ㅜㅜ(낚시비중인가..)
    이 사람은 '삼국'에서 제갈량이에요. 제가 삼국을 기대하는 가장 첫번째 이유. 예고편 보면서 기대감이 더욱 솟구칩니다^^
    올해 영화들이 많이 풀리는 거 같아 좋아요. '8인:최후의 결사단'은 어제 개봉일이었고, '공자' 나올 거고, 탕웨이의 신작도 아마 봄쯤에 개봉일테고.. 드라마도 '삼국'이 춘절쯤에 나와줄테고, '홍루몽'도 올해쯤엔 나올 거 같고요.
    영화 개봉일이 기다려지네요. 아무쪼록 캐스팅만 빵빵한 게 아닌 내실도 있는 영화가 되길 바랍니다.
  • 엠엘강호 2010/01/22 10:06 #

    역시 태리님이 기대하신 영화라니 더욱더 기대가 되네요..ㅎ 몰랐는데.. 이 영화가 그 '한무제'를 만드신 분이 감독이었군요.. 그럼, 뭐 고증이나 비주얼은 걱정 안해도 되겠군요.. 여기서 공자 윤발은 말씀처럼 조직의 보스처럼 느껴지기도 하지만.. 그래도 그만의 색깔이 있는지라.. 그리고, 주신은 저도 좋아합니다만.. 그 목소리좀 어떻게.. ㅎ

    그리고, 말씀하신 좌,우측의 배우들은 극중 배역을 떠나서 제가 실제 이름들을 모르는 배우들인데.. 이번 봄에 나오는 '삼국'에서 굵직한 역을 맡은 분들이군요.. 조조에다 제갈량까지.. 너무 기대되네요.. 얼굴 각인시켜놔야겠습니다.ㅎ

    암튼, 어제 '8인...'을 시작으로 중국 대작들이 개봉하니 저도 볼거리가 많아 좋습니다. '삼국' 사극도 기대되고.. '홍루몽'까지 나온다니.. 기대가 되는군요..


    ps : 며칠전 올렸는데.. 태리님이 감수해주신 원백대著 '여황제 측천무후' 6권 중고로 2만원에 질렀습니다. 그림은 옆에 북스앤리뷰에.. ㅎ
  • 소시민 2010/01/22 11:15 # 답글

    평이 좋으면 함 봐야겠군요...
  • 엠엘강호 2010/01/22 11:27 #

    평이야.. 적벽대전 1,2과 같이 호불호가 갈릴지도 모르죠..
    소위 무작정 까는 분들은 짱개들이 다 그렇지 뻥은 심해가지고.. 이런식이고..ㅎ
    저처럼 최대한 좋게 볼려는 사람들은.. 음.. 영화표 공자의 재해석이라 볼만하네..ㅎ
  • 시무언 2010/01/25 08:38 # 삭제 답글

    공자는 어려서부터 어머니 때문에 무술도 배웠다고 하고 윗분들 말씀대로 체격도 좋았다고 하니 싸움도 잘했겠죠. 거기다가 고기를 즐겨먹었다고 하니 당연히 덩치도 컸을테고...

    사람들 선입견이란건 좀 무섭긴 합니다.
  • 엠엘강호 2010/01/25 09:38 #

    무술 실력이 다 어린시절부터 닦은 실력이군요.. 음.. ㅎ 체격도 좋았으니 고기도 즐겨먹으며 인육까지 먹었다는 믿거나 말거나도 있죠.. 암튼, 단순 뒷방 늙은 꼬부랑 할아범 수준은 아닌데.. 그넘의 초상화와 논어를 통해서 공자 가라사대만 외치다보니.. 역사적으로 노나라에서 그가 벼슬하며 삼환세력 저지과정에서 활약한 것을 상기해보면 ㄷㄷ..
  • 시무언 2010/01/26 04:18 # 삭제 답글

    인육 건은 왜곡입니다-_-

    중국의 형벌중에 사람을 포로 만들어 뜨는 형이 있는데 그 형벌이랑 고기반찬 포랑 한자가 똑같습니다. 그걸 유교까인 일본애들이 식인으로 왜곡한거죠. 조선왕조실록등에도 포란 글자는 질리게 나옵니다
  • 엠엘강호 2010/01/26 08:57 #

    네.. 왜곡이라지만 어디 커뮤니티에서 기록을 제시한 문건을 본것 같아서요.. ㅎ 그리고 포를 떠서 만든 형을 뭐라고 하더나.. 그런 얘기들은 춘추전국시대 열국지에 보면 솔찮이 나오죠.. 곧바로 죽이는게 아니라 말이죠.. 암튼, 일본넘들이 또 그렇게 왜곡을 했다는 것이군요..
  • 시무언 2010/01/26 12:56 # 삭제 답글

    한자 특성상 기록을 제시해도 한자의 뜻을 모르면 삽질하기 마련이죠(...)
    일본에서 중국사 다룬거 보면 막장 많더군요. 조조의 서주대학살보고 많이 죽일수록 영웅이라고 하악대질 않나-_-
  • 엠엘강호 2010/01/26 14:01 #

    음.. 그럴지도 모르겠군요.. 한자의 오해석으로 인한.. 그런면에서 일본이 퍼트린 잘못된 중국사가 많다는 말씀? 조조의 서주대학살은 워낙 유명한 사건이고 그걸대고 하악되면 말다했죠..
    암튼, 공자의 인육설은 낭설이겠죠.. 대성현에 먹칠을 해도 유분수지.. 이넘들..ㅎ
  • 시무언 2010/01/26 15:09 # 삭제 답글

    일본은 유교까 기질이 강하고 공자는 유교의 최종보스니까요:)
  • 엠엘강호 2010/01/26 15:26 #

    그러게요.. 오야봉한테 칼을 들이 대다니.. 그러다 니들 X똥 싼다.. ㅎ
  • 자뻑하는 산타클로스 2020/06/14 12:04 # 답글

    공자!중국은 황하문명가진 세계사의 오랜 문명국.!수천년전에도 고기를 소금.장에 절여먹을 정도로 문명발달. 醢를 잘못해석 무식팀이 수천년전 중국이 인육을 즐겨먹었다고 유언비어 퍼뜨리는중.임진왜란때,한국사람이 날것 생선회같은것먹으면 중국인은 빼앗아 던져버릴 정도.일본은 날것회가 주식. 중국식당은 음식 끓임. 수천년전 기독교도 인육먹었다고 하지만, 시대변천,인간도 변천.



    세계일보

    2012-07-03 보도기사.학계에서는 "형벌 '해'와 고기젓갈 '해'를 동일시하여 공자를 깎아 내리려는 움직임들이 결국 ‘공자=인육’이라는 근거 없는 소문을 만들어냈다"고 강조한다.

    https://www.segye.com/newsView/20120703021688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6058
594
12024541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