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역사속 실제 황비홍은 이렇다. ☞ 중국역사물




황비홍 하면 이연걸.. 이연걸하면 황비홍.. 그를 스타덤에 앉혀준 영화 <황비홍> 그 이후에도 계속 시리즈가 나오면서 사랑을 받은 홍콩영화였다. 아직도 간혹 황비홍이 허구 인물로 아시는 분들이 있는데.. 위처럼 실제 사진이 존재하는 그는 역사속 인물이다. 정말로 이연걸의 형님쯤 되는 포스다. ㅎ 암튼, 역사속 그의 내력은 살펴보면 아래와 같다. 우선, 생몰년은 1847~1925년이다.

황비홍의 원명은 황석상(黃錫祥)이고, 자는 달운(達雲)이다. 원적은 남애 서초령 서록주촌이다. 어린 시절은 불산에서 지낸다. 황비홍은 6살 때부터 부친 황기영(黃麒英)을 따라 무술을 익힌다. 집안이 가난하여 자주 부친을 따라 불산, 광주등지로 가서 무술을 보여주고 약을 팔았다. 13살때, 황비홍은 불산 두지항에서 무술로 약을 팔 때, 철교삼의 첫째 제자인 임복성을 만난다. 그로부터 철선권, 비타등의 절기를 익힌다. 이후 홍권(洪拳) 대가가 되는 기초가 된다.

16세때, 황비홍이 광주서관 제7보수각에 무관을 세우고, 나중에 안안가에 "보지림(寶芝林)"이라는 의관을 세운다. 그는 제자를 많이 거느린 일대의 무림종사가 된다. 그는 이후 제독인 오전미, 유영복등으로부터 군의관 기격총교련 광동민단총교련등의 직을 맡고, 유영복을 따라 대만에서 일본에 항전하기도 하였다. 그의 일생은 힘들게 살았고, 만년에는 아들이 죽음을 당하고, 보지림이 불타고, 아들이 실업하는등 여러 타격을 받았다. 1925년 음력 3월 25일 황비홍은 병으로 사망한다.





이런 황비홍은 무인이자 의술가였는데.. 후담으로는 그는 무술 시범으로 손님을 모으는 거리의 이른바 '약장수'로 인생을 출발해 말년에는 아들들도 먼저 죽고 자신은 질병으로 고생하다 쓸쓸히 생을 마감한 것으로 보기도 한다. 그리고, 맨 위의 사진도 황비홍의 아닌 그의 아들이라는 설도 있다.

그래도 확실한 것은 황비홍은 실제 인물이라는 사실.. 그런 그의 일대기를 그린 영화나 TV 드라마는 무수히 제작됐는데.. 그중에서 이번에 드라마로 칭TV에서 나오고 있다. 어제(9일) 기나긴 62부작 '측천무후'가 활극같은 사극으로 끝낸 아쉬움을 뒤로 한채 나오는 황비홍이다. 원제는 '인자황비홍'이다.

그런데, 인물이 어디서 많이 본 사람이다. 바로 '장위건'이다. 난 장위건 하면 떠오르는게 고룡의 유명 소설 '절대쌍교'를 그린 작품 '소어아와 화무결'에서 소어아역을 맡은 그림이 생각난다. 아직도 내가 손가락에 뽑을 정도로 재밌게 본 무협드라마인데.. 장위건이 그 작품에서 '소어아'역을 맡으며 얼마나 주접을 떨었는지 모른다.ㅋ 화무결역은 그 유명한 장백지 남편 사정봉이고..

암튼, 장위건이 기존 코믹이미지를 벗고 이번에 나온 <황비홍>에서 주인공 황비홍을 맡았는데..
함 지켜봐야겠다. 관심있으신 분들도 닥본사 하시고.. 드라마 초반의 내용은 아래와 같다.

불산 <보지림>의 황비홍은 무술과 의술로 어려운 사람들을 도와 명망이 드높다. 황비홍은 산동의 무인 구천장을 도우려다 잘못되어 오히려 그 처자가 죽게 되고, 구천장은 황비홍에게 복수를 맹세한다. 황비홍은 아버지의 명으로 홍콩에 보지림의 분관을 차린다. 일본의 무사 다케다 슈이치는 황비홍에게 도전하고, 여동생 다케다 시즈카는 오히려 황비홍에게 첫눈에 반한다. 황비홍이 슈이치와 악전고투를 치르는 와중에, 실전되었던 철두공을 익힌 구천장이 나타나 황비홍에게 일격을 가하고, 황비홍은 기억상실증에 걸린다.

황비홍은 방지화의 도움으로 기억을 찾지만 다시 주계조와 야마모토의 함정에 빠진다. 시즈카의 희생으로 살아난 황비홍은 시즈카를 선택하는데, 시즈카는 야마모토의 함정에 빠져 목숨을 잃고 만다. 때맞춰 주계조는 보지림을 빼앗고 황비홍 일행은 갈 곳마저 잃는다. 방지화의 도움으로 주계조를 벌한 황비홍은 드디어 야마모토와의 일전만을 남겨 두는데.....





덧글

  • 이준님 2010/02/10 17:52 # 답글

    한국 영화계의 흑역사 "소년 황비홍"도 있지요. 무협도 아닌. 어린이 영화라능.
  • 엠엘강호 2010/02/10 18:04 #

    아하.. 그 영화 있었던거 생각나네요..ㅋ
    소년 황비홍을 통해서 어린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고자 만든 거 아닌가요..ㅎ
  • moduru 2010/02/10 17:57 # 답글

    어릴 때, 寶芝林의 좋은 뜻을 모르고, 그냥 소리만 가지고 킥킥대던 기억이....

  • 엠엘강호 2010/02/10 18:05 #

    원래는 보지림의관(寶芝林醫館)인데.. 줄여서 보지림.. ㅎ
    그리고, 1984년 홍콩 TVB에서 이 제목으로 만든 드라마에 유덕화, 주연발이 나왔다죠..
  • moduru 2010/02/10 18:07 # 답글

    황비홍하면, 뭐니뭐니해도 남아당자강 주제가가 참 좋지요. 가사 적어놓고 자주 따라 부르고 했는데...
    제가 듣기로는 남아당자강이 중국 민요라는 말도 있던데, 확인은 안해봐서 모르겠습니다. ㅎ
  • 엠엘강호 2010/02/10 18:23 #

    아.. 주제가 이름은 몰랐는데.. 입가에 맴도는 그 노래 맞죠..
    워낙 유명한 리듬인지라.. 그렇다면 중국 민요라고 할 만하지 않을까요.. ㅎ
  • FREEBird 2010/02/10 19:17 #

    민요인지 어떤지는 모르겠지만, 어렸을 적 영화 황비홍이 나오기 전에 본 홍콩 드라마에서 남아당자강의 음을 몇번 들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런걸 생각한다면 분명히 이전부터 존재하던 노래이긴 한 것 같더군요.
  • 네비아찌 2010/02/10 19:05 # 답글

    사진은 마치 배우 홍금보를 닮은 느낌입니다. 혹시 황비홍의 말년을 다룬 영화를 만든다면 홍금보를 주연으로?
  • 엠엘강호 2010/02/10 19:32 #

    그러고보니 그러네요.. 눈썰미 좋으신데요.. ㅋ
    소년, 청년 황비홍이 아니라.. 말년이면 지금의 금보형님이 딱이겠네요.. ㅎ
  • 초효 2010/02/10 21:55 # 답글

    성룡이 출연한 영화 '80일간의 세계일주'에서 홍금보씨가 황비홍으로 나왔습니다.

    황비홍이나 정무문의 곽원갑은 영화화가 되었는데 비슷한 시대 또 다른 고수인 팔극권의 이서문은 영화로 된게 안 보이더군요.(이서문 성격이 더러워서인가...--;)
  • 엠엘강호 2010/02/11 00:04 #

    아.. 그 영화 케이블에서 얼핏 본것 같은데.. 거기에 금보형님이 나왔었군요..
    그리고, 사실 실력으로 보면 신창 이서문도 만만치 않은데.. 그러고보니 안나왔네요.. 대중성때문에 그럴까요.. 영화는 그게 우선인지라.. -_
  • anaki-我行 2010/02/10 22:15 # 답글

    위 사진은 본문에 언급한 것처럼 황비홍의 막내 아들인가 하여튼 아들 중 황비홍과 가장 닮은 아들 사진이라는 것이 중론입니다.

    황비홍 영화가 흥행 성공하고 불산에 황비홍 무술관이 개관하는 과정에서 인터넷 등에서 갑자기 황비홍 사진으로 널리 퍼진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위에 언급한 황비홍에 대한 일화(유영복과 관련된)는 상당수 진위가 의심스러운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원래 황비홍은 당시 중국 무술계에서 그닥 유명하지 않은 인물이었고 그 제자인 임세영(영화에서 정측사가 맡았던 돼지고기 장수)이 훗날 홍콩에서 무술가로 크게 이름을 날린 뒤 그가 쓴 책에 자신의 사부인 황비홍을 소개하면서 인지도가 올라 갔다고 하더군요. 물론 이 과정에서 임세영이 자신의 커리어를 높이기 위해 사부인 황비홍을 미화했다는 의혹도 있고요.(임세영에 대한 영화가 홍금보가 주연한 '인자무적'이죠)

    뭐... 어느쪽이건 정확히 확인은 안 되고 있습니다만...

    그리고 남아당자강의 원곡은 복건 지역에서 구전되어 온 장군령이라는 연주곡입니다.
  • 엠엘강호 2010/02/11 00:08 #

    네.. 저도 언급했지만.. 저 사진 아들이라는 설도 만만치 않더군요.. 그리고, 사실 서극 감독의 이연걸 주연의 영화 <황비홍>이 사실 여파가 엄청 컸죠.. 분명히 부풀린 부분도 있을테고.. 말씀하신 제자 임세영이 후에 스승을 소개한것도 사실이고.. 암튼, 전설반 사실반 이래저래 좀 짬뽕된 인물이지만.. 이연걸이 너무 각인시켜버린 바람에.. ㅎ 그리고, 황비홍 주제가는 구전된 민요가 맞군요.. 음....
  • 국이 2010/02/28 15:10 # 삭제 답글

    사진 좀 퍼갈께요.^^
  • 엠엘강호 2010/02/28 15:55 #

    네.. 저도 퍼온거라서 괜찮습니다. 그런데, 황비홍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참고하세요.. ㅎ
  • 홍가권사 2010/04/02 13:42 # 삭제 답글

    글쎄요.. 얼마전에 황비홍이 항일독립운동가였다는 뉴스도 떴었지요.
    유영복으로부터 받은 현판이 있는데 그 현판이 황비홍이 무술로 일제에 대항한 유력한 증거가 된다고 분석하더군요. 전설이든 실제이야기든 황비홍은 이미 중국인들에게 최고의 영웅으로 각인된 인물임은 의심할 여지가 없지요.
  • 엠엘강호 2010/04/02 15:59 #

    음.. 그래요.. 그런 뉴스도 나왔군요.. 증거까지 있다면야.. 그리고 이 분이 살았던 시대가 분명 일본 제국주의 시대인지라 분명 큰일을 하긴 했다고 봅니다. 영화나 드라마로 그렇게 시리즈가 많이 나와서 중국인들 가슴에 새길 수가 없는 거죠.. 저도 의심은 안합니다. 지금의 이연걸을 있게한 분.. ㅎ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39173
1024
12003099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