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디파이'냐 '베가X'냐, 이것이 문제로다? ☞ 휴대폰과IT


2011년 신묘년 새해 1월 말부터 세계 최초의 듀얼코어 스마트폰으로 가열하게 홍보한 '옵티머스 2X'가 출시되면서 주목을 끌고 있다. 이미 예약판매를 통해서 10만 명에 가까운 가입자를 끌어들이며 인기몰이를 한 것인데, 이에 LG전자측은 한껏 고무돼 있다. 마르지 않는 샘물처럼 마치 풀빵 찍듯 찍어낸 이 가열한 '옵티머스' 시리즈에 방점을 찍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전작에 만들어낸 '옵큐, 옵젯, 옵원, 옵시, 옵마'는 심하게 말하면 '쩌리'로 전락한 상태다. 사후처리가 제대로 안 된다는 뭇매를 맞으며, '엘스노'의 정점에 있는 LG전자는 이번 '옵두배'라 불리는 '2X'로 그간 까먹었던 스마트폰 시장을 두 배로 끌어 올린다는 복안인 것이다.

그런데, 강호는 이상하게 이 '2X' 스마트폰이 그리 끌리지 않는다. 이미 애증의 '옵큐'를 쓰고 있어서 그럴지도 모르는 게, 같은 UI라서 이제는 사실 질리고, 다소 무겁고 길쭉한 디자인이 좀 마음에 안 들기 때문이다. 특히나 게임을 거의 안 하는지라 멀티미디어에 특화된 이 폰이 그리 와 닿지 않는다. 그래서 강호가 현재 눈독을 들이고 있는 스마트폰은 아래처럼 SKT의 '디파이'와 KT의 '베가X'다. 어차피 LGU+에서 번이(번호이동)할려면 두 통신사 제품을 써야하기 때문이다. 더군다나 올해를 필두로 2세대 듀얼코어가 대세가 된다면 기존의 1세대급 1Ghz 스냅드래곤은 저렴하게 풀리게 되어 있다. 그리고 그 중심에 '디파이'와 '베가X'가 있다.    



'컴팩트하고 성능 무난한 디파이', 할부원금 36만원 35요금제로 '겟'

현재 SKT에서 제일 주목을 받고 있는 스마트폰은 아니지만, 소위 저렴하게 12/12로 풀리는 버스용 스마트폰이 아닌 모토로라의 '디파이'다. 그래도 할부원금이 최저 360,000원까지 떨어져 현재 올인원 35요금제로 얼마든지 번이할 수 있다. 그러면서 올무다.(가면/유면/채면) 결국 35요금제를 써도 부가세 포함해서 4만원 언저리 수준으로 나름 저렴한 편이다. 그래서 보급형으로 풀리는 다른 모토로라의 '모토로이', '모토글램', '모토쿼티', 이 보급형 삼형제를 빼고선 그나마 아직도 '가방'(가격방어)이 되고 있는 디파이,

실험사례를 통해서 방수방진의 놀라운 퍼포먼스를 보여주며 3.7인치 액정에도 불구하고 베젤을 최소화시켜 컴팩트하고 단단한 느낌으로 다가는 오는 '디파이'가 끌리는 건 당연할지 모르겠다. 그렇다면 어떻게 탈까? 말까? 고민은 계속이다. 설 연휴 이후에 더 떨어질까? 아니면 모토로라의 차기작 '아트릭스'가 나오면 '디파이'는 폭풍버스가 될까? 아무튼 '디파이' 이 놈 물건은 물건이다. ㅎ



기존 1세대 프리미엄급 스마트폰 중에서 잘 나가는 '베가X', 끌린다.

그리고 현재 온오프를 통틀어서 꽤 화제가 되고 있는 스마트폰은 바로 신들조차 질투했다고 가열하게 홍보했던 '베가'의 후속작 '베가X' 되시겠다. 이 스마트폰은 KT와 LGU+ 두 군데로 출시돼 양쪽 다 심하게 애기하면 없어서 못 팔릴 정도로 정말 나간다고 한다. 스펙다운이 된 LGU+ 측에서도 자사의 '옵티머스 마하'보다 더 효자폰이 됐다면서 희색이 만면이라는데.. 그것은 아마도 스카이만의 최적화와 스타일리쉬한 디자인 그리고 무엇보다 가벼운 무게(119g)등, 이 폰이 끌리는 이유는 여러가지다. 특히나 강호가 주목하는 KT의 '베가X'(IM-A710K)는 다들 알다시피 DDR2 메모리 탑재로 더욱더 빠른 성능을 자랑한다.

그래서 '옵티머스 2X'가 나오는 이 시점에서도 1세대 스냅드래곤의 최고 정점에 오른 '베가X'가 꿀리지 않고 이렇게 잘 나오고 있는 것이다. 그래서 그런지 '가방'이 계속 되는 가운데, 할부원금은 50만 원대 중가로 아직도 센 편이다. 물론 오프에서는 강호도 알아봤지만, 아직 70만원때로 꽤 높다. 하지만 온라인으로 산다면 위처럼 현재 할부원금 55만원에 45요금제를 쓰면 추가금 없이 올무(가면/유면/채면)로 프리하게 '겟'할 수 있다. 그런데 이게 더욱 눈에 띄는 것은 번이 뿐만이 아니라 신규가입도 되고, 심지어 보상기변도 되고 있어 기존 KT 사용자들에게는 더 좋은 조건이 되고 있다는 점이다. 

아무튼 현재 '베가X'는 '옵티머스 2X'의 출시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잘 나가는 스마트폰이다. 애증의 '옵큐'를 쓰고 있는 강호의 입장에서는 이제는 질려버린 싸이언 스타일의 UI를 버리고, 과거 한때 스카이의 붐붐폰(IM-160L)으로 너무나 잘 쓰며 좋았던 기억 때문이라도, 기실 다시 스카이를 쓰고 싶어지는 게 솔직한 심정이다. 그래서 이제는 스타일리쉬한 '베가X' 스마트폰이 너무나 끌리는 것인데, 과연 강호의 두 번째 스마트폰으로 제격인지는 설날 이후 정해야 할 것 같다. 결국 무엇이 됐든간에 그것이 정말 '최선입니까? 확실해요?' 물음에 확고히 답할 최상의 선택이 되길 기대해 본다. ~~



유익하셨다면 위 손가락 추천 버튼은 '비로그인'도 가능합니다.



덧글

  • jsmill 2011/01/30 19:02 # 삭제 답글

    저도 베가X 밑의 조건으로 보상기변해서 신청서 냈습니다.
    따로 귀찮게 에이징 하지 않아도 된다는게 매력적이더군요.
    게다가 역시 와이파이 편하게 쓰려면 계속 KT 쓰는게..
  • 엠엘강호 2011/01/31 08:30 #

    이번 건은 기변도 가능해서 많은 분들이 타는 것 같더군요.. 통신사를 안 옮겨도되니..
    그리고 KT가 올레 와이파이 존이 편하긴 하죠.. 사용자들에게는..
  • 창천 2011/01/30 21:00 # 답글

    제가 보기에는 디파이도 괜찮지만 베가 X가 더 낫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사양도 사양이지만 위의 조건이라면 전 베가 X를 살 것 같습니다.
  • 엠엘강호 2011/01/31 08:31 #

    그쵸.. 그래서 저도 베가X 쪽으로 더 눈길이 가는데.. 20만원 차이의 값어치를 할지 말이죠..
    아무튼 설 이후 추이를 더 지켜볼 생각이지만.. 베가X가 끌리긴 하네요.. ~~
  • 자갤러 2011/01/30 22:32 # 답글

    저는 딱 10일전에 디자이어hd 질렀습니다. 지금 만족하면서 쓰고 있네요. 일단 저는 용도가 여러가지이기에 거기에 디자인또한 맘에 들어서 질렀네요. 밖에서 와이파이랑 3G 같이 쓰고 하니까 인터넷도 원활하고 동영상 보기에도 좋고... 뭐 저한테 딱이네요. MP3도 성능 괜찮고 암튼 월 6.5씩(세금포함) 내야 하는데 학생치곤 부담이 되네요. 그래서 요즘 일좀 하고 다니긴 하지만. ㅜㅜ
  • 엠엘강호 2011/01/31 08:34 #

    그 유명한 광활한 옹폰을 지르셨군요.. 마감이나 배터리 문제가 있다지만.. 서핑용과 음악용으로 좋은 것 같은데.. 디자인은 확실히 크긴 큰지라, 그리고 아직도 '가방'이 되는 제품이긴 한데.. 요근래 베가X와 비슷하게 59만원대에 올무로 풀리고 있더군요. 아무튼 옹폰도 물건이긴 합니다. ~~
  • 자갤러 2011/01/31 12:15 #

    옹폰의 단점이 배터리 이긴 한데 이문제는 어느 스마트폰이나 그렇다고 말할수 있고 mp3음질은 내장스피커가 소리가 작고 안좋은거지 이어폰 끼고 들으면 음질 괜찮습니다. 나쁘지 않아요. 예전에 음질 안좋다고 말이 많았었죠. 역시 직접 써보니까 그건또 아니더군요.
  • Dear u 2011/01/31 00:46 # 삭제 답글

    ㅎㅎ 제 친구도 낼 베가엑스산다고 하던데... 갠적으로 디자인만 보면 베가엑스승..! 디피이는 일단 좀 퉁퉁하고 화면이 답답해 보이더군요; 전 갠적으로 아이퐁5 기다리지만요 ㅋㅋ
  • 엠엘강호 2011/01/31 08:36 #

    네.. 설 연휴 전에 지르기도 하지만.. 그래도 설 연휴 이후 2월에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신학기 시즌을 겨냥하는 것도 좋죠.. ㅎ 아무튼 베가X가 더 인기몰이를 할 것 같은데.. 그래서 강호도 작고 단단하며 좀 두꺼운 디파이보다 베가X에 눈길이 더 가네요.. 뭐.. 아이폰은 강호 취향이 아니라서.. ㅎㅎ
  • 희야♡ 2011/01/31 09:22 # 답글

    KT버젼은 2세대입니다. ㅎㅎ
  • 엠엘강호 2011/01/31 19:05 #

    올해 듀얼코어를 2세대라 본다면 1세대는 1Ghz 스냅드래곤 이하 세대를 말하기에..
    뭐.. 기준은 정해진 것은 없지만.. 그렇게들 나누기도 합니다. 무슨 세대건 자신에게 맞으면 장땡.. ㅎ
  • 엠코 2011/01/31 16:04 # 답글

    이번에 걸출한 폰을 하나 장만하려고 디자이어HD나 엑스페리아 X10 등등 찾아보고는 있는데 이 글을 보니까 베가엑스가 제법 끌리는군영. 개인적인 소망으로는 새학기 시작하기 전에는 확실히 결정하고 싶은데 아직도 좀 망설여집니다 ㅠㅠ
  • 엠엘강호 2011/01/31 19:07 #

    저도.. 한때는 옹폰에 관심이 갔었는데.. 너무 커서 말이죠.. 무게도 솔찮코.. ㅎ
    그래서 4인치가 딱 인것 같아.. 베가X에 눈독을 들이고 있는데.. 아마도 구정 이후 신학기 시즌이라 많이들 풀릴 것으로 봅니다만.. 베가X도 그 중심에 있길 바래 봅니다.. ~~
  • 세라피타 2011/02/03 13:24 # 답글

    저도 디파이 눈길 줬었는데...베가 x 살까 디자이어 살까 했다가 결국 아이폰 4 사서 즐기고 있습니다 (웃음)
  • 엠엘강호 2011/02/05 10:26 #

    음.. 결국 그런 수순으로 가다가 스마트폰 종결자를 구하셨군요.. 부럽습니다만..
    전 아이폰은 이상하게 안 땡겨서.. 지금 베가X 아니면 5인치 델 스트릭에 눈독을 들이고 있답니다. ㅎ
  • 영어 2011/02/18 18:06 # 삭제 답글

    베가x는 스냅2세대입니다 1세대로 비교하면 섭섭하죠 ㅎㅎ lg베가x는1세대 kt베가x는 2세대입니다
  • 엠엘강호 2011/02/19 12:41 #

    네.. 맞고요.. 베가X 는 분명 2세대고.. SKT에서 베가S 가 출시되고, 1세대가 순정 베가죠..
  • 2011/02/19 21:25 # 삭제 답글

    사양은 디파이나 베가X나 비슷비슷합니다. 스냅 2세대도 똑같은 스콜피온 코어라, 순정으로도 디파이랑 같은 수준이고, 게다가 TI 계열 cpu는 오버가 잘되니;; 다만 그래픽에서 미세하게 adreno205가 더 좋죠. 일단 현시점에서는 갤유가 가성비 굳(?)
  • 엠엘강호 2011/02/19 23:46 #

    그래서 은근히 디파이가 물건이라는 것이지요.. 아직도 가방이 되고 있지만..
    3월에 아트릭스 나오면 나름 풀릴 겁니다. 글고 지금 갤유는 LGU+에서 작정하듯 20만원까지 떨어졌죠.. 이게 오히려 갤스보다 빠릿하다고 하니.. 저도 은근히 만져는 보고 싶더군요..
  • 키키호호 2011/02/22 17:41 # 삭제 답글

    저 조건으로 베가x 살수 있는곳이 어딘지 알수있나요ㅠㅠ?
  • 엠엘강호 2011/02/23 09:15 #

    아직도 그 유명한 뽐뿌 사이트를 모르시나요.. 거기 휴뽐이나 휴업에 가면 있습니다. ~~
  • 서본헤드 2011/03/10 20:50 # 삭제 답글

    휴대폰은 어머니 10년 번호 버프로 20퍼센트 할인이 되서 SKT만 쓰자는 주의라 디파이 눈여겨 보고 있습니다...
    성능도 3.5/0 가격대에선 최강급이며 방수,방진 기능..
    SGX530이면 그럭저럭 쓸만 하니 괜찮습니다만...
    문제는 버스폰으로 풀릴 것인가 더군요.
    애매하더군요. 디파이 솔직히 24개월은 쓸 자신은 없더군요. 18개월 까지는 모를까;
    5월에 약정이 끝나는데 24개월 요자까지 뜰 것인가 12개월 버스로 풀릴 것인가..그게 문제입니다.
    아트릭스, 세느 등등 듀얼코어제품이 쏟아지는 시기기 때문에 더욱더 예측이 어려워질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18149
1060
12020393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