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신 삼국 더빙판, KBS2 '드라마 삼국지' 볼만한가? ☞ 중국역사물



중국 역사에 있어서 불멸의 역사 고전소설로 마르지 않는 샘물처럼 끊이지 않는 이야기 '삼국지'가 드디어 TV 드라마로 나왔다. 뭐, 알다시피 이런 삼국지는 국내에 나온 책만 해도 차고 넘칠 정도로 많다. 초한지나 열국지 수호지에 비하면 대중적으론 거의 본좌급.. 그러면서 이 삼국지가 드라마로도 새롭게 나와 눈길을 끌고 있는데, 사실 원판은 2년 전 즈음에 벌써 나왔었다. 그리고 더 거슬러 올라가면 한참 전은 94년인가, 84부작으로 나온 '삼국연의'라는 작품이 있었다. 이건 나름 재밌게 본 기억이 있는데 가물가물하다. 지금보면 완전 퀄리티가 떨어지지만, 말 그대로 그 '연의'를 잘 그려냈던 것 같다. 제갈량의 모습도 참 인상적이었는데..

아무튼 이런 대하역사 드라마로 '삼국지'는 끊임없이 사랑 받아온 중국 역사물이다. 그 속에는 주인공 격인 유비 관우 장비 삼총사의 활약과 제갈량과 방통 그리고 조조와 원소, 오나라 손부자와 주유 등 삼국지 인물열전은 하나의 백과사전을 만들 정도로 나름 방대하다. 집에 굴러다니는 삼국지 인물의 평전과 열전 같은 책이 몇 권 된다. ;; 어쨌든 그런 역사적인 수많은 인물들이 얽히고 설킨 팩션을 가미한 역사 드라마의 한국어 더빙판이 지금 KBS2에서 나오게 됐다는 거. 간단히 프로그램 소개는 이렇다. 

"이번 95부작 '삼국지'는 총 제작비 1억 6천만위안(한화 약 250억원)을 투입한 대작으로 중국의 동한 말년부터 서진 초년 사이 약 100년간 역사적 사건을 다룬다. 드라마 제작기간 2년을 거쳐 지난 2010년 5월 중국 24개 주요 도시에서 첫선을 보였고, 그해 상반기 드라마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작품성도 인정받아 작년 서울 드라마 어워즈에서 대상과 남우주연상을 받았고, 한국과 일본에 이어 칠레, 폴란드 등지에 수출됐다." 한마디로 울트라 캡숑 짱인 삼국지라는 거.. ㅎ

그리고 이번에 한국어 버전의 더빙판이 이렇게 선을 보이게 됐는데.. 그래서 나름 기대와 우려가 있는 것도 사실이다. 개인적으론 아직 원판을 안 봐서 뭐라고 말할 수 없지만.. 어제(27일) 1회만 본 느낌은 그렇게 나쁘지는 않은 듯 보인다. 곧바로 나온 '진건빈'이 맡은 조조 역의 목소리는 영화 '도가니'에서 그 미친 교장 역에 '장광'이 맡은 것 같은데.. 웬지 매치가 잘 안 되는 것 같다. 하지만 원판을 본 이들의 판단으로는 갈수록 조조의 포스가 ㄷㄷ 이라니 기대해도 좋을 듯 싶다. 정말인가?

과거에 쓴 그외 주요 캐릭터 스틸컷 : http://mlkangho.egloos.com/9175617



'신 삼국'에서 하윤동 스틸컷 : http://mlkangho.egloos.com/9174740


(위는 2013년 방영 예정인 '초한전기' 스틸컷.. 여기서 하윤동은 항우 역 그렇다면 옆은 우희.. ㅎ)

'신(新) 삼국' 더빙판 KBS2 '드라마 삼국지', 원판과 비교해서 볼만한가?

아무튼 강호가 나름 좋아하는 중화권 남자 배우 중에서, '진왕 이세민' 사극에서 젊은 이세민을 멋지게 연기한 '하윤동'은 여기선 '여포'로 나오는데, 어째 목소리가 좀 간사한 스타일로 더빙돼 별로인 게.. 나의 봉선씨가 그랬다니.. ;; 그나저나 1화 말미인가 2화 예고편에서 '초선'이 잠깐 나왔는데.. 이 또한 미스 캐스팅으로 조금 포스에 못 미치는 것 같다. 절세미녀도 아닌 게.. 원판을 다 본 덕후들 평가들은 '손상향' 역이 아주 좋다는데.. 나중에 보면 알 터..

아무튼 이렇게 해서 '신(新) 삼국'의 한국어 버전이 KBS2를 통해서 첫 전파를 탔다. 사실 개인적으로 기대가 된 작품이었고, 과거 원판이 나올 때도 아름아름 컬렉하면서 몰아서 볼려고 했던 드라마였다. 하지만 일상이 바쁜 관계로 한동안 잊고 지냈었는데.. 이렇게 고맙게도(?) KBS에서 더빙으로 심어서 보여주니 반가운 일인 셈이다. 자막을 안 봐도 되고, 넷질 등 딴 거 하면서도 들을 수 있으니 그런 점은 좋을 듯 싶다. ;; 어쨌든 삼국지에는 워낙 많은 인물이 나오는지라.. 국내를 대표하는 남자 성우들은 총출동해 한 목소리씩 맡아서 과거 라디오 삼국지의 향수를(?) 보여줄 듯 싶다. 편성이 95부작으로 월, 화요일 밤 12시 35분에 방송되니까, 한 달 8회에 1년이면 완결이 되는 구조다. 그렇다면 내년 이맘 때면 끝나겠구나.. 아.. 길어.. ㅎ

아무튼 월화 밤에 볼 게 생겨서 좋다. 아니, 이 참에 원판을 어떻게 달려봐..
그나저나 이거 벌써 다 본 삼국지 덕후 분들은.. 이번 더빙판에 대해서 어떻게들 생각하시는지.. ~





유익하셨다면 위 아래 추천 버튼은 '비로그인'도 가능합니다.



덧글

  • 2012/02/28 11:26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엠엘강호 2012/02/28 23:24 #

    아니요.. 그렇게 편안하지 않습니다. ㅎ 블로그 운영에 좀 차질이 있어서요.. ;;

    온누리님께도 나름 바쁘시던데.. 망중한 속에서 잘 꾸려나가시길 바래요..
  • 즈라더 2012/02/28 15:08 # 답글

    제대로 된 HD로 보고 싶었는데, 마침 잘 됐네요.
  • 엠엘강호 2012/02/28 23:26 #

    나름 화질도 좋은 게 볼만하더군요. 시스템이 갖춰진 집이라면 더욱 볼만하겠지요.. 즈라더님처럼.. ㅎ
  • 박상욱 2012/02/28 17:20 # 삭제 답글

    정사인가요 연의인가요?? 연의면 볼 필요없을듯.
  • 엠엘강호 2012/02/28 23:27 #

    아래 오엠지님처럼 연의라도 재해석이 들어가면서 재미는 단연 보장된 '신 삼국'이랍니다.
    뭐.. 정사를 지금 시대에 담긴 무리수겠죠..
  • 오엠지 2012/02/28 20:21 # 답글

    존나 재밌슴 연의라도 묘사한번끝내줌 단발성 이야기는 아님
  • 오엠지 2012/02/28 20:22 # 답글

    kbs 시청률 더럽게 밀리던데 차라리 수목으로 던지든지 하지....무리순가?
  • 엠엘강호 2012/02/28 23:30 #

    수목으로 넣기에는 좀 그런 게.. 주말이라면 모를까..
    그냥 시청률과 상관없이 월화에 배치가 그림상 괜찮은 듯 싶네요..
  • Warfare Archaeology 2012/02/28 20:40 # 답글

    와아~몰랐는데. 잘 됐다. 월, 화 12시 35분이라. 감사합니다. ^^
  • 엠엘강호 2012/02/28 23:33 #

    저도 몰랐다가.. 지난 주에 만난 지인을 통해서 알게 되면서 첫 회부터 챙겨봤는데..
    아무튼 월,화 밤이 재밌겠네요.. 삼국지야 워낙 익숙한 이야기라 더욱 그렇죠.. ~
  • 레인 2012/02/28 21:40 # 답글

    여배우는 채부인이 최고...
  • 엠엘강호 2012/02/28 23:34 #

    그 유표의 부인 채부인은 좀 강한 인상으로 포스가 있던데.. 미모론 손상향이 대세라고들 하더군요..
  • Fun아이 2012/02/28 22:03 # 답글

    이 드라마가 유비가 그렇게 간지를 뿜어 댄다는 삼국인가요 ㅋㅋ
    우리나라에서 더빙하다니 한번씩 봐야겟네요
  • 엠엘강호 2012/02/28 23:37 #

    조조는 처음에 별로였다가 갈수록 포스를 보이고.. 유비는 처음부터 포텐을 터뜨린다며 유간지.. ㅎ
    아무튼 '신 삼국' 원판을 못 봤던지라.. 이참에 이런 더빙판이라도 챙겨서 봐야겠습니다.
  • 조슨상님 2012/03/03 20:42 # 삭제 답글

    과거 본 어떤 삼국지 관련 영상물보다도 우월한 작품으로,
    굳이 별 다섯개를 줘야 한다면 저는 별 여섯개를 주지 못하는 걸 한탄할 테지영.

    줄거리는 큰 것은 연의를 따라가되 인물의 성격이나 해석 등은 정사를 참고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장수들끼리 일기토를 붙어대거나 조조의 수십만 대군이 적벽에서 홀랑 탈 때는 연의인데,
    연의에서 질질 우는 순둥이 유비가 속내를 드러내지 않고 굳건한 큰 뜻의 남자로 나온다던가
    기존의 청년 군주 이미지보다 말년의 실패를 반영했는지 음험한 구석이 생긴 손권,
    악역보다는 자기가 옳다고 믿는 일을 밀고 나가는 느낌의 당당한 남자 조조

    뭐 이런식이니 연의의 팬도 정사의 팬도, 위빠도 촉빠도 다 만족할 수 있으리라 봅니다.
    오가 비중이 좀 없는데 어쩌겠어요. 오 팬이 많은 건 일본 정도라서...
    삼국지 팬이라면 이 드라마를 보지 않는 건 슬픈 일입니다. 강력추천.
  • 조슨상님 2012/03/03 20:44 # 삭제 답글

    다른 인물들은 다 간지가 살고 독특하게 해석이 돼 있는데, 사실 이 드라마 최대의 피해자는 초선입니다. 원래 배우가 절대 못생긴 분이 아닌데 개 아줌마처럼 코디해놔서 ㅡㅡ; 코디에게 손해배상 청구해도 승소할 겁니다 아마.

    드라마 보면서 채부인이 초선보다 이쁘다고 생각하는 건 저만이 아닐걸요.
  • 엠엘강호 2012/03/04 11:08 #

    여튼.. 뜻하지 않게 이렇게 한국판? 삼국지가 나오니.. 월화밤에 볼게 생겨서 좋을 뿐이네요..
  • 김초시 2012/03/05 23:52 # 답글

    글 잘 읽고 갑니다. 그리고 원판 (우리말 자막본)은 3월 말부터 CHING에서 방영할 예정입니다. 더빙본과는 다른 느낌이겠지요
  • 엠엘강호 2012/03/06 09:12 #

    그래요.. 한창 때 칭TV 닥본하며 중국역사물 섭렵하던 시절이 있었는데..
    이참에 신 삼국 원판이 나온다니.. 한 번 찾아서 나름 닥본해야 겠군요. 정보 감솨요.. ~
  • ???? 2012/04/08 23:44 # 삭제 답글

    전 자막버전 보았는데요.... 잘 될지 모르겠습니다. 이 드라마에선 조조, 유비의 연기력이

    죽입니다. 조조형님의 장난치듯이 말하는 말투를 얼마나 잘 더빙 했는진 모르겠지만 과연..;;

    조조 연기력의 최고는 원소와 관도대전전에 원소와 담소를 나누는 장면일거라고 보는데요.

    ㅋㅋㅋ 그리고 유비의 경우는 유 버럭으로 더 통합니다. ㅋ 진짜 유비가 저러지 않았을까

    라는 생각도 듭니다. 가능하시면 자막으로 보시길 바랍니다. ㅋ
  • 레비 2012/05/07 01:31 # 삭제 답글

    더빙판은 안봐서 모르겠습니다만 원작 신 삼국은 정말 명작입니다.

    조조의 연기는 신삼국에 등장하는 모든 인물을 통틀어 최고라고 말할 수 있고 유비와 제갈량역시 연의란 소설속의 인물이 그대로 현실에 등장한듯한 충격을 주었죠.

    물론 아쉬운 부분도 있었습니다. 하나를 꼽자면. 워낙 삼국지연의란 소설이 방대하고 그사이에 등장하는 인물들이 수도없이 많아 100편이 안되는 드라마로 전부 보여줄 수 없었던 것.

  • ㅋㅋㅋ 2012/05/23 01:44 # 삭제 답글

    재밌음ㅋㅋㅋ근데 누가 정사로 드라마를만들지?기록도 얼마없는디ㅋㅋ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09129
888
11966809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