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블릿과 노트북이 하나로 LG '탭북' 쓸만한가 ☞ 휴대폰과IT



IT생활에 익숙한 이들에게 외출시 업무시 이것저것 챙기것도 일 아닌 일. 그러다 보니 하나로 융합된 기기들이 나와 주목을 끌고 있다. 뭐, 거창하게 '컨버전스' 뭐시기라고 얘기해도, 각각의 특성을 그대로 변신 합체시킨 물건들이 아닐 수 없다. PC도 올인원이 벌써 한 자리를 차지한 가운데, 폰과 태블릿이 합쳐친 5~6인치대 패블릿은 물론 이번엔 노트북과 태블릿이 합쳐졌다해서 이른바 '탭북'이 뜨고 있다. 뜨긴 떳나?! 맞나? 그런데 이런 건 이미 예전 삼성 '슬레이트'가 하지 않았었나.. 어쨌든 이쪽에 관심이 없다가 최근 LG의 탭북 광고를 보고선 움찔.. 저건 뭐지? 하다가 동네 L마트에 간 김에 그 탭북을 구경하고 잠깐 만져봤다. 태블릿과 노트북이 하나로 합친 '탭북' 근데 이거 정말 쓸만할까? 윈도우8 탑재에 강호처럼 문서작업 용으로 쓰는 이들에게 실제 노트북처럼 키감을 선사하며 업무가 용이할까? 등, 의문이 든다.



보시다시피 가격은 최저가 90만원대로 출발. 그런데 아톰이 달린 H160 탭북은 작년 10월에 출시된 거라는 게 함정. 아톰 달고서 90만원대라니.. 가격적 메리트는 없는 듯. 하지만 이번에 새롭게 론칭된 후속작으로, 인텔 프로세서 '코어 i5'와 'i3'를 탑재한 고성능 '탭북 Z160' 시리즈를 6일 출시했는데 가격이 130만원대 전후로 꽤 비싸다. 외관은 같아도 안의 성능은 다르다는 거.

해당 기사 : http://news.nate.com/view/20130206n29658

위의 기사 내용대로라면 고성능의 '탭북' 이라는 설명. 그런데 굳히 그런 고성능이 필요할까? 직접 간단히 만져본 느낌은 이렇다. 우선, 탭이 접히고 닫히고 하는 부분이 자연스럽지 않게 팍팍 열려서 좀 쓰다보면 고장이 날 것 같기도 하고, 젖혀졌을 때 노트북의 키보드가 꽤 작은 편이라, 오랜 문서작업에는 힘들지 않을까. 일반 노트북 사이즈의 키보드가 아닌, 마치 태블릿에 블투 키보드를 얹어서 쓰는 느낌이 들 정도. 아무튼 그 사진을 한번 찍어봤는데 자 보시라.. ㅎ



디자인은 꽤 심플하니 이쁜 편.. 무게도 가벼워 백팩에 휴대도 용이하지 않을까.



모니터를 키보드와 합체(?) 시키면 태블릿이 된다. 이걸 보기 전엔 태블릿 모니터가 분리되는 줄 알았는데..
분리되는 게 아니라 합쳐지고 젖혀지는 것밖에 안 된다. 분리되면 더 좋았을텐데..



이렇게 세워놓고 보니.. 순간 아이패드 느낌이 나는 게.. 멀리서 보면 아이뻐패드 같다. ㅎ



아무튼 신개념 패블릿으로 출시된 '베가 넘버6'에 급뽐뿌가 오는 중에, 이번에 노트북과 태블릿을 결합시킨 '탭북'을 보니 서서히 입질이.. 그런데 기존 레노버 X200 노트북을 3년째 잘 쓰고 있는 입장에서 굳히 이걸 지를려고 하는 건 아니고, 하도 요즈음 디바이스를 결합시킨 상품들이 많이 나오다보니, 관심이 가서 한번 올려 본 거. 그렇다면 단도직입적으로 궁금해서 묻고 싶은데.. 어떻게 이 넘 쓸만한지? 혹시 이거 써 보신 분 있는지? 아니면 시망인가?!





유익하셨다면 위 아래 추천 버튼은 '비로그인'도 가능합니다.


덧글

  • 천하귀남 2013/02/07 12:31 # 답글

    레노버 ThinkPad Edge E130 3358-A15
    인텔 / 코어i5-3세대 / i5-3317U (1.7GHz) / LED 백라이트 / 11.6인치 / 1366x768 / 128GB (SSD) / 4GB / DDR3 / 옵션(선택사항) / OS 미포함 / 인텔 / HD 4000 / 시스템 메모리 공유 / 1.4 Kg / 6cell / 1Gbps 유선랜 / 802.11n 무선랜 / 블루투스 4.0 / D-SUB / 웹캠 / USB 2.0 / USB 3.0 / 멀티 리더기 / 블록 키보드 / 방수 키보드 / 색상: 블랙

    이게 74만원 나오는군요.이거면 HDD모델은 60만원대일겁니다. 아무리 경량 태블릿형 노트북이라지만 저걸 선택할 필요가 있는 사람은 그렇게 많지 않을듯합니다.
  • wheat 2013/02/07 12:50 # 답글

    만져본 사람들의 말로는, 북으로 변신할 때 뻑뻑해서 오래쓰면 고장날 것 같다던데... -_-;;;
  • JJuN@ 2013/02/07 13:04 # 답글

    윈8 런칭때 각 제조사 것들을 잡아봤는데 소니의 변형기구와 비교하면 LG의 변형기구는 좀 신뢰감을 주지는 못하는 구조로 보였습니다.
  • 제너럴마스터 2013/02/07 13:13 # 답글

    제가 바이오 듀오 11이랑 아톰 탭북 둘다 만져봤는데 확실히 소니것보다 LG께 약간 부실하더군요.(물론 듀오11은 플래그쉽이고 아톰 탭북은 엔트리급이니 차이가 있긴 하지만.)

    아 그리고 i5 탭북은 사지마세요. 두께도 아톰 탭북보다 더 두꺼운데다 무겁고 결정적으로 해상도가 아톰 탭북과 똑같은 1366*768입니다. 가격과 성능 비슷한 아티브 프로가 풀HD(1920*1080)인데 이놈만 이모양임.
  • 한여울 2013/02/07 15:51 # 답글

    가격 비싸고 무겁고 살 이유가 없는 라인이네요.
  • 긁적 2013/02/07 15:56 # 답글

    가격 비싸고 무겁고 CPU 아톰 (.......)
    주변인에게 아이패드나 갤탭, 갤놋을 추천하게 될 듯.
  • 블루라이트 2013/02/07 16:32 # 답글

    이건 뭐 넷북도 아니고.....

    너무 어정쩡한 포지션이네요..
  • 동굴아저씨 2013/02/07 16:32 # 답글

    3세대 I7달린 17인치를 사려고 생각중이니 저런건 뭐...
    맛폰도 교체할 때 노트 10.1로 살 생각이고...
    미묘한 놈이네요.
  • 리언바크 2013/02/07 16:53 # 답글

    태블릿과 키보드가 분리만 되었어도 좋았을 듯 싶네요.
    거기에 usb 호환되면, 도킹스테이션에 키보드랑 마우스 꽂아서
    데스크탑처럼 쓸 수도 있을텐데 말이죠.
    (제가 바라는 게 그냥 삼성 슬레이트네요. 태블릿엔 큰 욕심인가?)
  • RuBisCO 2013/02/07 16:56 # 답글

    가격이 저꼴이 아니라면 쓸만했겠지요.
  • 모르세 2013/02/07 17:06 # 삭제 답글

    유익한 정보 감사 드려요
  • 레어 2013/02/07 17:19 # 답글

    굳이 지르라면 저라면 아티브를 지르겠습니다.
    키보드위에 눕는것보단 떨어지는게 더 나으며 해상도고 그렇죠
    물론 저돈이면 아이패드+블투키보드겠지만요
    애플도 아티브같은 맥북을 내놔라!!! 얼마든 질러주마
  • 지화타네조 2013/02/07 17:27 # 답글

    아톰CPU주제에 가격은 드럽게 비싸더군요,
  • Kalaheim 2013/02/07 18:42 # 답글

    쓸만하지만 가격 대비 퍼포먼스가 나쁘고, 윈도 8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 teese 2013/02/07 19:02 # 답글

    기믹 내구도가 걱정되서 좀...
  • 릿쿄 2013/02/07 19:23 # 답글

    한번 써보고 싶네요 ㅎㅎ
  • 정군 2013/02/07 19:45 # 답글

    실험실에서 구입해서 쓰고 있는데, 윗분들의 말대로 슬라이드 개폐 구조가 상당히 불안불안한 느낌을 많이 줍니다. 덜걱덜걱 거리는 느낌이 영... 성능은 조금 버벅이는 느낌이 있는데, 프로그램 실행까지의 딜레이라던지 화면 전환 등에서 약간의 렉이 있더군요. 키보드는 터치만 있을 때보다 편하긴 한데 윗쪽 펑션키와 숫자키의 배열이 미묘하게 압축되어 있어서 익숙해지는데 시간이 조금 걸렸습니다. 그래도 익숙해지고 나면 아무래도 윈도우다보니 기존 타블렛에 비해 유용하긴하더군요.

    단, 윈도우 8의 태블릿 시작 화면은 나름 직관적이고 유용하긴한데 설정이라던지 여러 면에서 익숙하지 않은 사람에겐 최악의 접근성을 보여줬습니다. 메뉴얼 정독은 필수.

    아, 그리고 가장 아쉬웠던건 기본 제공되는 케이스를 사용할 경우 케이스를 덮었을 때 후면의 USB 단자는 물론이고 충전단자까지 가려버린다는게 참... 사용자 편의를 전혀 고려하지 않았다는게 여실히 드러나더군요.
  • costzero 2013/02/07 21:55 # 답글

    동급의 삼성보다 가격은 동일한데 내키지 않은 제품입니다.
    hp나 레노버에서 본격적으로 시장참여를 하기 전에는 지켜볼 생각입니다.
    cpu가 아톰수준의 장비들은 그냥 tx1000계열을 15만원에 사서 10만원짜리 120기가 ssd를 달면 저것들 만큼 속도가
    나오는데 정전식 터치 제품으로 사야 저런 제품들가 비슷해지겠는데 태블릿pc가 다시 출현했으면 합니다.
    가격이 저렴해야 보급이 되지 3자리 숫자로는 그닥...

    전 다 사용해봄.
    삼성이 엘지보다는 낫습니다.
    분리형이라 편하기도 하고 같은 가격이라.ㅎ
  • 최강로봇 도라에몽 2013/02/07 22:04 # 답글

    탭북을 사느니 아티브를 사는게 나은 급이네요 명불허전 엘지... 물건 참 못만들어요... 다른 것들은 쓸데없이 디스플레이 강조하며 팔아재끼는데 이녀석은 왜 풀HD가 아닐까요... 역시 명불허전 엘지...
  • 엠엘강호 2013/02/08 10:00 #

    이 글을 쓰고선 삼성의 아티브 제품을 극장에서 홍보로 알게 됐다는.. 검색해보니 이건 태블릿이 분리되는 게 딱..
    여튼 굳히 이걸 사거나 쓸 일은 없겠지만.. 의외로 많은 댓글을 통해서 좀 알게 됐네요.
    글고 제 답변 댓글은 이거 하나만 하는걸로.. ~
  • 홈월드 2013/02/08 10:25 # 답글

    역시 강호님의 파워 인맥(?)이 돋보이는 댓글들 ㅎ ㄷ ㄷ 저런건 내구성이 걸려서 차라리 윗분들 말씀하신것 처럼 다른걸 기다리거나 키보드가 독 형태로 제공 되는게 좋은거 같습니다
  • 엠엘강호 2013/02/08 11:44 #

    인맥은 무슨.. 그냥 뜨거운 감자(?)로 뜬 '탭북'이다 보니.. 저마다 관심을 주신거겠죠..
    여튼 가격이 좀 비싸서 문제인데.. 저 태블릿이 분리돼 독 형태면 나름 괜찮을 듯 싶네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105131
1024
12003609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