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권상우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야왕' 수애와 권상우, 남은 이야기 어떻게 전개되나

SBS 월화드라마 <야왕>의 재미가 가면 갈수록 점입가경이다. 물론 1회 초반에 언급된 그림과 박인권 화백의 원작만화 때문이라도 이미 결말을 알고 보는 드라마라서 반감이 될지 모르겠지만, 이건 역사적 위인의 생애를 인식해서 알고 보는 사극과는 다른 맛이 있다. 뭐랄까. 두 남녀의 사랑과 야망이 결합된 욕망스런 복수전 양상이 막장과 정극을 아스...

야왕, 물리고 물리는 복수전 양상인가

드라마 속 자극적이면서도 통속적인 설정으로 자주 차용하는 사랑과 증오가 뒤섞인 '애증'. 이 애증 뒤엔 항상 '복수'가 서려있는 것일까. 애증의 과정에서 비춰진 야망과 욕망은 한끝 차이처럼 보이지만, 무언가를 향해 달려가는 그 곳엔 복수가 떡허니 자리잡고 있다. 드라마 '야왕' 얘기로 그런 복수심에 불타는 한 남자와 여자를 그리고 있어 주목을 끈다.&n...

야왕. 수애 보다 끌리는 권상우 '하류' 캐릭터

SBS 월화드라마 <야왕>은 꽤 진부한 설정 속에서도 주인공 남녀가 궁지로 몰리는 상황 묘사로 초반부터 눈길을 끈다. 여타 캔디형처럼 조실부모하고 밑바닥에서 만난 두 사람. 그렇게 보듬으며 알콩달콩 살면 좋으려만.. 어디 드라마 속 인생사는 그렇지 못하다. 어떻게든 굴곡과 좌절로 점철되게 그려야 하기에 두 주인공 하류와 다해의 삶은 ...

첫방 야왕, SBS판 '착한남자'인가

드라마의 제왕 '앤서니 김'은 말했다. "사람들은 통속을 저주하면서도 통속에 빠져든다" 그게 바로 드라마가 가진 마력이라고. 그렇다. 통속은 어찌보면 가장 흔한 우리네 사는 삶의 방식이자 이야기일지도. 여기 그런 '통속'을 통렬하게 담아내며 사랑과 복수 애증이 뒤섞인 한 남녀의 '울트라파워스펙파클치정멜로'로 점철된 드라마 <야왕>이 있다.&n...

2013년 신상 드라마들, 야왕과 아이리스2 등 기대

2013년 새해를 여는 드라마들 스케일이 어느 해보다 돋보이는 작품들로 대거 포진돼 주목을 끌고 있다. 액션 스릴러, 코믹과 정통 멜로 등의 장르를 넘나들며 내용은 물론, 배우들의 라입업도 소위 후덜덜해 확 구미가 당기는 드라마가 한 둘이 아니다. 더군다나 대거 1,2월에 집중돼 있어 보란듯이 지상파 3사가 출격을 준비중인 가운데.. ...

통증, 감각적 멜로가 아닌 날것 그대로 멜로

본격적인 가을로 접어드는 9월의 이때, 이 계절에 걸맞게 가슴을 적시는 멜로 영화가 개봉해 눈길을 끌고 있다. 시스템에 의해 양산된 헐리웃이 아닌 그나마 우리네 정서와 맞을 것 같은 한국영화라는 점에서 웬지 기대가 되는 작품이기도 하다. 더군다나 우리에게 낯설지 않은 두 배우 권상우와 정려원의 만남은 어딘가 안 어울릴 듯 하면서도, 정...

추석 시즌 9월에 개봉하는 한국영화 프리뷰

바야흐로 민족의 대명절 추석 한가위가 갈마들듯 또 찾아왔다. 올해는 그 시기가 좀 이른듯 하지만, 그래도 명색이 명절은 명절이다. 그러면서 추석 연휴를 노리는 극장가는 항상 그렇듯 새로운 영화들로 포진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그 중에서 한국영화가 유독 많이 개봉해 더욱 이목이 집중된다. 그런데 장르들이 강도가 센 거 보...

대물 최종회, '정치멜로'의 뻔하고 아쉬운 해피엔딩

사실 이 드라마처럼 올 한 해 많은 이슈를 만든 드라마도 없을 것이다. 제목 '대물'처럼 이목을 집중시키며 드라마 초반부터 여성 첫 대통령이 나오고, 그 대통령이 될 여자가 우리네 정치사회에 제대로 된 날선 비판의 목소리를 내며 인기를 끌었다. 하지만 이 드라마는 초반 4회를 기점으로 작가와 PD가 교체되는 등 내홍과 내분을 겪으며 삐...

대물, 너무나 드라마틱한 서혜림 대통령의 문제

SBS 드라마 '대물'이 드디어 대한민국 최초의 여성 대통령을 만들어 냈다. 드라마를 시작한지 22회 만에 드디어 극 중 서혜림(고현정)은 우여곡절끝에 정치계 입문 후 탈당과 사퇴를 번복하는 롤러코스터를 타며 외로워도 슬퍼도 울지 않는 캔디처럼 흑기사 하도야(권상우)의 서포트를 받으며 갖은 역경을 딛고 대한민국 최초의 여성 대통령이 되었다. 아...

대물, 서혜림 VS 강태산 대권경쟁 뻔한 게임?

그렇다. 뻔한 게임이다. 이 드라마의 주인공은 서혜림(고현정)이고, 서혜림이 대한민국 최초로 여성 대통령이 된다는 소재로 만든 드라마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그런 전개는 지금 착착 진행되고 있고, 공중분해돼 와해 위기까지 간 혁신당의 서혜림이 대권 도전에 기치를 내걸고 뛰어든 상태이다. 물론 강태산은 더이상 서혜림에게 이제 '제발 복당하라고 복당...
1 2 3


통계 위젯 (화이트)

50184
1011
12004150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