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기대된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판타지 퓨전사극 대결, 신의 vs 아랑사또전 기대된다

런던올림픽이 끝나면서 본격적인 평일밤 드라마 타임이 다시 시작됐다. 결방 속에서도 보기좋게 끝낼 건 끝내고, 새롭게 시작된 드라마들은 출발선 상에서 다시 서며 드라마 팬들을 설레이게(?) 하고 있다. 그 대표적인 건 알다시피, 여러차례 홍보에 나왔듯이 두 개의 판타지 퓨전사극으로 SBS <신의>와 MBC <아랑사또전>이다. 포맷이 ...

'무서운 이야기' 속 공포소설과 '두 개의 달'

역시 무더운 여름엔 공포영화가 제격이다. 사실 공포(호러)란 게 계절을 타는 것도 아니지만서도, 간담을 서늘케 모골이 송연하게 하면서 무언가 짜릿하면서도 찌릿하게 만드는 그것.. 역시 더운 날 이런 걸 봐야 제맛 아니겠는가.. 그래서 여름 특수를 노리고 나오는 공포영화의 존재 이유가 바로 그것이다. 그런 점에서 무더위 속 한가운데로 뛰어든 7월...

골든타임, 진화하는 의사 신개념 '의드' 탄생하나

해를 넘겨 장장하게 늘어지면서도 인기를 끌었던 <빛과 그림자>의 후속극 <골든타임>이 어제(9일) 첫 스타트를 끊었다. 개인적으로 닥본해 본 입장에서 초반은 좀 어수선했지만 중반 이후 몰입도가 꽤 좋은 편. 마지막 씬에서 이선균이 패닉멘붕에 빠져 의사로써 각성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어쨌든 제목만 봐서는...

옵티머스 뷰2 하반기 출시설, '갤노트2' 대항마?

뭐.. 어디까지 설에 의한 추측일 뿐이지만, 이른바 '카더라' 통신발 기사까지 나온 걸 보면 못 나올 법도 없다. 기대 이상의 히트를 치며 '갤스2'에 이어서 전국민 5인치 맛폰 클론화에 앞장선 '갤노트' 또한, 이미 시즌2격인 갤노트2를 공공연하게 준비하며 자세한 스펙까지 언급이 된 상태.. 그러니 나름 판매고를 올린 '옵뷰'도 과감히 도전장을 던졌다...

더 레이븐 vs 링컨:뱀파이어 헌터, 포와 링컨의 스릴러 대격돌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날려줄 7월의 개봉작들이 갈마들듯 극장가를 수놓는 가운데 몇몇 작품들이 눈에 띈다. 그중에서 두 편의 외화 개봉작 <더 레이븐>과 <링컨 : 뱀파이어 헌터>가 그러하다. 서로가 이야기적 비주얼로 간담을 서늘케 할 코드로써 다가온다. 앞선 하나는 어제(5일) 개봉을 했고, 또 하나는 8월에 예...

팬택 '베가S5' 출시, 5인치 버스폰으로 기대된다

또 하나의 5인치대 스마트폰 하나가 출시를 앞두고 있다. 개인적으로 큰 화면을 선호하는지라 기대가 되고 주목된다. 하지만 제조사를 보니 이 맛폰의 운명이 벌써부터 점쳐진다. 팬택의 스카이 제품.. 넷상에서 폰 좀 봐온 유저들은 안다. 일명 '버스카이'라는 그 유명한 오명을.. 그래서 이번에 출시될 '베가S5'가 기대되는 이유다. 다른 거 필요없다. 스펙...

'갤럭시 노트2' 10월께 출시? 지름신 오나..

갤럭시 스마트폰 시리즈의 또 다른 라인업으로 인기를 끌며 나름 히트를 쳤던 '갤럭시 노트'가 시즌2를 준비중이란다. 이게 공신력이 있는 소식인지 몰라도, 어느 정도 가능한 얘기일지 모르겠다. 프리미엄 제품군으로 알다시피, '갤럭시S'을 시발로 갤스2는 국민맛폰으로 등극하고 최근 3까지 나왔으니.. 5인치대 대형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노트도 2가 ...

유로 2012, 유럽판 월드컵의 진수가 펼쳐진다

전세계 축구팬들을 열광의 도가니로 몰고갈 유럽판 월드컵 '유로 2012'가 드디어 열렸다. 전세계 남녀노소가 즐기며 온 대륙이 참가하는 월드컵 보다는 매니아틱하고 축구의 진수를 제대로 볼 수 있는 이런 '유로' 경기가 더 끌리는 것도 사실. 그래서 당분간 새벽 시간대를 달려야하는 고충이 따르지만.. 그래도 재미지고 액티브한 축구 경기를 볼 수 ...

빅, 러블리 '이민정' 매력남 '공유'의 찰진 로코물

드라마에 있어서 흔하디 흔한 장르로서 낯설지 않은 '로맨틱 코미디'.. 이 로코물은 갈마들듯 청춘남녀의 연애사를 넘나들며 보는 이들을 즐겁고 재밌게 때로는 감동까지 선사한다. 그런 점에서 '로코'는 부담없이 보기에 좋다. 그냥 생각없이 그들의 연애질을 재밌게 보면 그만이다. 그런 점에서 이번에 론칭된 KBS2 월화드라마 '빅'의 경우가 그러하다. 이견이...

나가수2 '박완규' & '닥터 진' 송승헌과 이범수

개인적으로도 그렇고 여러 평을 보더라로, 우리들의 일밤을 책임진다는 '나가수2'는 1에 비해서 오락적 예능감을 줄였다. 박명수의 간혹 무리한 드립과 매끄럽지 못한 진행으로 나름 뭇매를 맞는 등, 오히려 이런 오락적 요소를 거둬내고 있는 2로 변모하고 있다. 노홍철도 그 특유의 자질이 시끄럽긴 해도, 메인MC 이은미의 차분하면서도 나름 정갈한 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통계 위젯 (화이트)

53209
1317
12014722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