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김옥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열한시, 시간추적과 밀실 스릴러의 배합

시간 이동 프로젝트 연구원 우석(정재영)은 투자 기업으로부터 프로젝트의 중단을 통보받는다. 연구를 지속하기 위해 지완(최다니엘)을 비롯한 동료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영은(김옥빈)과 함께 위험한 테스트 이동을 감행한 우석은 24시간 후인 내일 오전 11시로의 시간 이동에 성공한다. 하지만 사라진 연구원들, 폐허가 된 기지, 누군가의 공격 24시간 후의 ...

칼과 꽃, 망삘의 괴작 탄생인가?

"칼은 증오, 꽃은 사랑이라면, 결국, 사랑이 증오를 품어 안는 이야기다. 칼과 꽃은 원수지간인 선대의 어긋난 운명 속에서도 사랑에 빠진 두 연인들을 통해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랑은 한 번 더 용서하는 것‘ 이라는 것을 이야기한다."이번 주에 새롭게 시작된 KBS2 대하사극 아니, 그냥 사극 <칼과 꽃>의 핵심 플롯이다. 고구려판 '공주의 남...

시체가 돌아왔다, 똘기충만 '류승범'의 과유불급 원맨쇼

여기 제목부터 요상하게 눈길을 끄는 영화가 개봉해 눈길을 끌고 있다. -(29일 개봉이니 시사회로 먼저 접했다)- 시체라.. 시체, 좋다. 액션 범죄물이나 어디 전쟁영화에서 쌓이고 또 쌓이는 그런 흔한 시체일까.. 그런데 여기서 시체는 온리 하나다. 그렇다. 그 시체 하나 가지고 온통 난리부루스를 치는 게 본 영화의 ...

3월 개봉 화제작들, 화차·가비·존 카터 등 다양

겨울의 묵은 한파를 걷어내고 바야흐로 새봄을 맞이하는 3월의 이때.. 아직은 완연한 봄기운이라 할 순 없지만, 그래도 봄의 시작을 알리는 3월이다. 그러면서 극장가는 갈마들듯 새롭고 볼만한 영화들도 가득하니, 만물소생의 시작 3월에는 특히 그렇다. 개인적으로 보고 싶은 건 물론, 나름 화제를 몰고올 영화들로 가득하다. 드라마 미스터리 스릴러 SF 액션 ...

고지전, 한국 전쟁영화의 '신기원' 와닿는 전장물

무더운 여름을 날려버릴 스펙타클한 영화 장르를 꼽는다면 'SF 액션 스릴러'가 단연코 생각난다. 그런데 그 액션이 총알이 빗발치는 전쟁을 다룬 영화라면 이야기는 달라진다. 바로 사람의 목숨이 한두 명에 그치는 게 아니라 내가 살기 위해선 수없이 죽여야 하기 때문에, 그래서 그 자체를 꺼려하는 이들이 많다. 물론 영화라서 가능한...

박쥐(Thirst) - 우리식 뱀파이어의 치명적 유혹?

서양 공포 호러물에 단골 소재인 뱀파이어가 우리식으로 새롭게 태어났다. 그것도 일반 평이한 연출이 아닌 그로테스크하며 독창적인 스토리와 감각적인 영상으로 <복수는 나의 것>, <올드 보이>, <친절한 금자씨>로 이어지는 복수의 삼부작으로 유명한 감독 박찬욱이 연출했다는 박쥐.. 영화는 눈길을 끌게 만드는...
1


통계 위젯 (화이트)

78110
961
12021108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