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드라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KBS1 근초고왕, '비류왕'은 정말 독살인가?

먼저 단도직입적으로 말해서 아니, 우리나라 사극에 나오는 왕들은 왜 주로 '독살'로 처리하는 것일까? 하는 의문이다. 물론 독살로 죽은 왕들이 있을 수 있다. 대중역사서의 본좌로 통하는 '이덕일' 선생이 쓰신 <조선 왕 독살사건>만 보더라도 조선왕조 500년의 역사에 소현세자를 포함해 무려 8명의 왕이 독살 당했을 가능성이 ...

욕망의 불꽃, 엄수정 vs 신은경 악녀전쟁 본격화

주말 인기 드라마의 아성을 S본부의 '시크릿 가든'에게 빼앗긴 '욕망의 불꽃'이지만 그래도 계속 선전하며 극 중 윤나영(신은경)을 중심으로 각종 욕망의 퍼레이드가 펼쳐지면서 이목을 집중시켜 매주 주말마다 달리고 있다. 그런 가운데 이번 주에 방영된 17, 18회에서는 이런 그림이 잘 빠지게 나왔는데, 그 그림의 중심에는 바로 ...

즐거운 나의 집, 범인은 셋 중 하나다?

(사진출처 : MBC '즐거운 나의 집', 모윤희 이상현 김진서)MBC 수목드라마 '즐거운 나의 집'이 멜로와 미스터리를 뒤섞은 새로운 장르를 선보이며 이목을 끌며 왔지만 많은 화제를 불러 모으지는 못해 시청률 10% 언저리 전후로 머물고 있다. 하지만 현재 이 드라마는 나름 매니아층을 형성하며 고정층이 있다. 여기 강호처럼 말이다. 2010 광저우 아...

대물, 서혜림 vs 강태산 대결구도 본격화

수목드라마의 강자 SBS '대물'이 시청률 20% 대에 머물며 더이상 치고 나가지 못한 이유가 무엇일까? 그것은 바로 극 중의 주인공 서혜림(고현정)에게 있다. 왜냐? 지난 주에도 포스팅했지만 서혜림은 국회에 입성 후 현실 정치의 벽을 느끼고 여당내 앵무새로 전락하느니, 또 강태산에 이리저리 끌려다니니 때려치고 나왔었다. 그리고 무소속...

12월 기대되는 두 드라마, '프레지던트' & '아테나'

열한 장의 달력을 모두 찢고 이제 한 장만 남겨둔 12월로 넘어오면서 바야흐로 2010년도 한 해가 저물고 있다. 이런 시점에서 보통 '다사다난' 했다는 말로 한 해를 정리하지만 정말 올해처럼 '다사다난'했던 해도 없지 않나 싶다. 정치나 사회적으로 그러했으니 말이다. 뭐.. 이 포스팅에서 그런 설을 풀려고 하는 건 아니고, 우리네 일상의 모습...

욕망의 불꽃, 윤나영 욕망의 걸림돌 '인기와 인숙'

주말의 인기 드라마이자 그 모든 욕망을 다루며 사람과 사랑은 물론, 어떤 권력과 명예를 달려가는 어그러진 욕망의 레이스를 펼쳐보이는 '욕망의 불꽃', 그런데 이 드라마가 2주 동안 벌어졌던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관계로 한 회씩만 방영되며 조금은 소강 상태에 들어간 느낌이다. 스케줄에서 어긋나 제대로 방영이 안돼서 그런지 ...

시크릿 가든, '오스카'의 묘한 매력 제대로다.

사실 드라마를 보는 이유는 다양하지만 보통 이렇다. 기본적인 스토리가 마음에 들어서, 드라마 연출이나 전개가 좋아서, 좋아하는 배우가 나와서, 아니면 강호처럼 그 드라마에 나오는 어느 캐릭터가 마음에 들어서 등 다양한 듯 하면서도 사실 정해져 있다. 좋아하는 이유를 보면 말이다. 그런 면에서 이번에 보게 된 아니, 시작한지는 몇 주가 흘렀지만 주말에 이...

'대물', 서혜림은 '롤러코스터'인가?

이 드라마를 지켜본 시청자라면 알겠지만, 그래도 초반 4회까지 나름 임팩트한 포스를 자랑하며 소위 선빵을 날린 이 드라마가 5회를 분기점으로 작가와 PD가 교체되면서, 이후부터는 극 연출이 이상해졌다는 알 수 없는 괴소문?에 시달리며 휘청이더니 정작 여주인공 '서혜림'도 소위 '쩌리'로 전락하는 등 허위허위대며 달려왔다. 그런 드라마가 이렇게 ...

대물 15회, 이 '한 컷'의 짤로 모든 게 정리

유명한 이야기 지혜 고전 중에 하나인 바로 '솔로몬의 지혜', 어린 아이를 두고 누가 진짜 엄마인지 서로 싸우다가 아이를 반으로 나눠 가지라는 솔로몬의 지시에 가짜 엄마는 그렇게 하겠다고 하고 진짜 엄마는 차마 그렇게 못한다고 하자, 그 엄마에게 아이가 돌아갔다는 이야기, 그렇다. 어제 방영된 대물 15회가 딱 이 케이스다. 좀더 확대 해석할 수도 있지...

'역전의 여왕', 결국 '베토벤 바이러스'인가?

월화드라마 MBC '역전의 여왕'은 이른바 맞벌이 부부의 직장내 애환과 고충을 다루며 결국 일과 가정 두 마리 토끼를 잡는 그런 트렌디한 드라마로 알고 있다. 또 그렇게 그리고 있는데, 전작 '내조의 여왕'에서 주인공을 맡은 김남주를 다시 내세우며 극 중 '황태희'는 캐리어우먼에서 한순간 상사에게 밉보여 직장에서 쫓겨나 가정 주부로 전락했지만,...
1 2 3 4 5 6 7


통계 위젯 (화이트)

53209
1317
12014722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