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문근영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불의 여신 정이 vs 황금의 제국, 관전 포인트

월화극 경쟁이 재점화됐다. 운좋게도(?) 같이 막 내린 '구가의 서' 뒤를 잇는 MBC <불의 여신 정이>와 '장옥정 : 사랑에 살다'에 이은 SBS <황금의 제국>이다. 사극 대결에서 한쪽은 현대극으로 턴 했는데, 김남길과 손예진 주연의 KBS2 <상어>가 제대로 흥행을 하지 못하는 판에 두 신상의 드라마가 들...

드라마 속 김명민과 박시후의 찰진 캐릭터

일견 드라마가 인생의 희노애락을 담아내며 우리네 사는 이야기의 현장이라지만, 그 속엔 이른바 가공된 이미지들의 향연이 펼쳐지는 전쟁터와 같다. 총만 안 들었을 뿐이지, 시청자를 사로잡기 위해서 그들은 싸우고 있는 것이다. 이런 그들이 만들어낸 이미지를 통해서 사람들은 웃고 즐기고 때론 슬픔과 감동의 쓰나미까지 받으며 종국엔 '재미'로 귀결된다. 그런 점...

청담동 앨리스, 박시후 미소 '내가 살인범이다'와 비슷?

영화 <말아톤>에서 주연을 맡은 조승우의 명대사가 하나 있다. "초원이 다리는 백만불짜리 다리" 그렇다. 이번에 새롭게 론칭된 SBS 주말 드라마 <청담동 앨리스>에서 박시후의 미소가 바로 백만불짜리 미소가 아닐까.. 대신에 그의 미소엔 이른바 '썩소'스런 이미지가 담겨져 있다. 그만의 종특이라고 느껴질 정도로, 꽤 임팩트...
1


통계 위젯 (화이트)

132173
1024
12004048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