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미스터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살인소설, 스릴러 속 오컬트 호러의 조합

국내에 개봉당시 영화 <살인소설>의 장르는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 대충 공포가 빠져 있는 일종의 범죄 스릴러 같지만, 이 영화를 보다보면 이건 공포물임을 몸소 체험하게 된다. 그것도 말로는 설명이 안되는 초자연적인 '오컬트'가 극을 관통하고 있어 분위기가 묘해지고 싸해진다. 원제는 'Sinister' 발음을 잘못하면...

두 개의 달, 어디서 본 듯한 공포물의 설정들

숲 속의 인적이 드문 어느 오두막집, 어둠이 깔리며 훤한 두 개의 달빛이 비추는 그곳엔 귀신이 살고 있다. 서로가 알지도 못하는 세 명의 사람들이 창고에 갇혀 있고, 그곳을 나와 오두막을 벗어나려 하지만 좀처럼 쉽지가 않다. 자신들이 왜 이곳에 왔으며, 무엇 때문에 이런 고생을 하고 있는지 알지 못한다. 그래서 의기투합해 이 문제를 해결하려 하지만, 그...

로스트(Gone), '아만다 사이프리드' 매력이 로스트

헐리웃의 대표적 섹시 여배우 '아만다 사이프리드'.. 한때 아니 지금도 맨들의 로망이기도 한 금발의 젊은 처자는 스크린을 종횡무진 활약하며 최근 몇 년간 다작을 하셨다. 08년 <맘마미아>로 위약 스타덤에 오르더니.. 주요 작품만 보더라도, 09년 메간폭스와 쌍벽을 이루며 찍었던 요상한 공포스릴러 <죽여줘 제니퍼>, 09년 미중년 ...

예지몽, 추리는 '예감'이 아닌 '과학'이다.

여기 무더운 여름에 읽기 좋은 추리소설 한 편이 있다. 나름 미스터리한 게 표지부터가 심상치 않아 보인다. 바로 일본 추리소설계의 거장 '히가시노 게이고' 작품으로 '예지몽'이라는 본격 미스터리 소설이다. 사실 그가 만들어낸 추리 소설이야 수십 종에 달하고, 무슨 무슨 시리즈해서 많이 나왔다. 가가형사나 탐정 갈릴레오 ...

히가시노 게이고 추리월드 '탐정 클럽'과 '예지몽'

무더운 여름에 걸맞은 장르 소설을 꼽는다면 누가 뭐래도 뻑뻑한 인문사회 계열보다는, 영화도 비주얼한 액션 스릴러가 즐기기에 좋듯, 책은 바로 미스터리로 무장한 추리소설 같은 류를 뽑을 수 있다. 그런데 국내에는 이런 류의 소설들이 드문 게 사실. 어떤 문호들의 문학적인 느낌의 소설들이 많은데, 하지만 국내에 입지를 굳...

슈퍼 에이트, ET적 감성이 '에이리언'을 만난 고전SF

두 천재 감독의 만남이라는 가열한 홍보로 우리의 눈길을 끌고 있는 영화 '슈퍼 에이트'(SUPER 8), 제목만 봐서는 얼추 무슨 뜻인지 감이 안 오는 게, 혹시 슈퍼 히어로물의 새로운 명칭인가 싶지만, 여기서 제목은 바로 '슈퍼 8mm 카메라'를 의미한다. 지금이야 좋은 영상 장비들이 있지만, 과거 1970년대 이 슈퍼 8mm 카메라를 들고 자기들만의...

즐거운 나의 집, 진서 부부 쌍 불륜으로 파란 예고

평일 수목드라마에 동 시간대 SBS 드라마 '대물'에 밀려 화려한 두 여자 배우의 출연에도 시청률 10%을 넘지 못하며 고전하고 있는 MBC 드라마 '즐거운 나의 집'(이하 즐나집), 그 '즐나집'은 미스터리 멜로를 표방한 드라마다. 두 장르를 섞어서 표방했듯 미스터리는 한 여자의 남편이 별장에서 의문을 죽음을 당했다는 사실과...

된장 - 맛의 '전설' 속 알싸한 로맨스만 남다.

사실 이 영화를 보기 전 제목 때문이라도 일견 '드라마'라 생각했다. 하지만 장르가 드라마가 아닌 '미스터리'로 떡하니 박혀 있는 것을 보고 내심 놀라웠다. 아니 이게 미스터리물이란 말인가.. 그렇다면 '한 번 봐야겠구나' 싶어 보게 된 영화가 <된장>이다. 절대 제목만으로는 미스터리한 냄새가 나지 않는 도리어 된장답게 구수한 우리네 어머니 ...
1


통계 위젯 (화이트)

37134
898
11992948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