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박찬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박찬호 일본 오릭스행, 안타깝고 아쉬운 이적

아니, 정녕 메이저리그의 맏형이자 코리아특급의 마지막 모습은 이것이란 말인가? 기대치 않았던 어느 타자가 갑자기 뜬금 만루포를 친 것 이상의 충격파가 아닐 수 없는데, 물론 요 몇 년 사이 메이저리그에서 고전을 면치 못했던 그였다. 그러면서 매 시즌이 끝날 때마다 한국행 복귀다, 일본행이냐 이야기들이 솔솔 나오긴 했지만서도, 개인적으로 ...

2010 메이저리그 플레이오프 확정, 기대되는 이유?

먼저,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가 우리 시각으로 오늘(4일) 정규 시즌 팀당 162경기 총 2430경기의 대장정을 마쳤다. 4월부터 장장 6개월 동안 달려온 30개 팀의 죽음의 페넌트 레이스.. 이 가을잔치에 초대받는 팀은 아메리칸 리그 4팀과 내셔널리그 딱 4팀 이렇게 총 8개 팀이다. 그런데, 이번에 메이저리그는 무언가 색다른 아니...

박찬호 124승·추신수 22호, 화룡점정을 찍다.

우리네 인생에서 잘 마무리져 좋은 결과를 가져온다는 뜻의 '화룡점정' 만한 좋은 단어도 없다. 그리고 그것이 어떤 성적같은 결과로 평가를 받는 스포츠 선수라면 그 마지막 순간에 '화룡점점' 을 찍을 때 기쁨은 배가 되는 법이다. 그렇다. 지난달 13일 박찬호는 노모가 기록했던 동양인 최다승 123승과 타이를 기록했었다. 그리고...

박찬호 아시아선수 최다승(123승) '노모'와 타이

오늘(13일)은 '코리안 특급'이라 불리는 그에게 있어 또 야구팬들에게 있어 역사적인 날에 한층 다가서는 날이 되었다. 바로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에서 뛰고 있는 박찬호가 시즌 3승과 함께 통산 123승을 거두는 쾌거를 이루었다. 바로 기존에 아시아 선수로 최다승을 기록한 '노모 히데오'와 최다승 타이를 이룬 것이다. 물론, 박찬호의 이번 승은 ...

추신수 시즌 15호 솔로홈런 포함 3안타 작렬

이제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호타준족의 상징인 추신수.. 그의 주특기라면 역시 뭐니해도 기복없이 매 경기마다 쳐내는 안타라 할 수 있다. 하지만 엊그제 연속 안타 경기가 멈추며 다시 2할 8푼대로 주춤한가 싶었는데.. 드디어 홈런포가 터졌다. 이 홈런은 지난 6일 레드삭스 전에서 마쓰자카 상대로 쳐낸 후 17일만에 터진 솔로 홈런이다. ...

박찬호 피츠버그 해적되다 & A-로드 통산 600호!

의외로 빨리 오퍼가 왔다고 봐야될까.. 양키스에서 방출후 10일안의 기한이 있었는데 바로 4일만에 이런 결과가 나왔다. 바로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노장 투수 박찬호를 선택한 것이다. 사실, 메이저리그에서 피츠버그는 만년 약체팀이고 올 시즌도 37승 70패 3할의 승률로 NL 중부지구 최하위에 머물러있다. 심지어 메이저리그 30개 팀을 통틀어...

양키스서 방출당한 박찬호, 권토중래 가능한가?

우리 시각으로 어제(1일) 현지 시각으로 트레이드 데드라인이 걸린 7/31일에 박찬호는 양키스에서 방출당했다. 야구 선수라면 누구나 꿈꾸는 지구촌 최고의 프로야구 명문팀 '뉴욕 양키스'.. 그곳에서 그는 야구 인생의 종지부를 찍고 싶었지만 그렇게 호락호락 하지 않았다. 역시 프로는 실력으로 말하는 법.. 메이저리그 17년 경력의 베테랑 투수가 다저스 시...

박찬호 vs. 추신수 삼진, 2이닝 3실점 부진

메이저리그에서 코리안리거의 역사적인 투타의 맞대결이 오늘(30일) 벌어졌다. 예전에는 서재응과 최희섭, 서재응과 추신수의 투타대결이 1-2번 있었지만 박찬호와 추신수의 맞대결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만큼 화제가 되었는데 결과는 어떠했을까.. 경기를 직접 라이브로 지켜봤기에 간단히 적어본다. 우선, 경기는 2:1 박빙의 승부는 7회이후 양키스가 대...

박찬호 시즌 2승(통산 122승) 동양인 최다승 -2

노모  : 123승 109패 4.24 16완투(9완봉) 908볼넷-1918삼진 WHIP 1.35박찬호 : 122승  96패 4.37 10완투(3완봉) 898볼넷-1687삼진 WHIP 1.40물론, 선발승은 아니다. 오늘(19일) 우리시각으로 벌어진 새벽경기에서 템파베이를 상대로 거둔 행운의 계투승이다. 먼저, 선발은 앤디 페팃이었는데 ...

추신수 vs. 박찬호 1이닝 2K 무실점

이번 주말 4연전 시리즈로 맞붙는 클리블랜드와 양키스의 첫 경기에서 기대했던 코리안리거 둘의 맞대결은 없었다. 추신수는 양키스 선발 필 휴즈의 초반 강세에 맥을 못추며 삼진과 범타로 물러났고, 세번째와 네번째 타석에서는 잘 맞은 타구가 중견수 그랜더슨의 호수비로 잡히고 말았다. 그래서, 오늘 성적은 4타수 무안타로 타율이 2할 9푼대로 내려갔다...
1 2 3


통계 위젯 (화이트)

42173
1024
12003102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