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송강호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변호인, 한 인간의 궤적에 관한 드라마

돈 없고, 빽 없고, 가방끈도 짧은 세무 변호사 ‘송변’그의 인생을 송두리째 바꿀 다섯 번의 공판이 시작된다!1980년대 초 부산. 빽도 없고, 돈도 없고, 가방끈도 짧은 세무 변호사 송우석(송강호). 부동산 등기부터 세금 자문까지 남들이 뭐라든 탁월한 사업수완으로 승승장구하며 부산에서 제일 잘나가고 돈 잘 버는 변호사로 이름을 날린다. 10대 건설 기...

제50회 대종상 영화제 '관상' 6관왕 수상

권위있는 대한민국 영화제 '대종상' 시상이 열렸다. 올해로 제50회. 예기치 못한 한국시리즈 프로야구 7차전 중계 때문에 라이브가 아닌 녹화방송 되면서 수상결과가 넷상에 이미 떠버렸다. 그 결과를 그대로 옮겨보면, 역시 하반기 최대 흥행몰이를 한 사극영화 '관상'이 무려 6관왕에 올랐다. 최우수작품상을 비롯해서 감독상, 남우주연상, 남...

관상, 관상으로 풀기엔 벅찬 팩션극

사람의 얼굴에는 세상 삼라만상이 모두 다 들어있소이다!얼굴을 보면 그 사람의 모든 것을 꿰뚫어보는 천재 관상가 내경(송강호). 처남 ‘팽헌’(조정석), 아들 ‘진형’(이종석)과 산속에 칩거하고 있던 그는 관상 보는 기생 ‘연홍’(김혜수)의 제안으로 한양으로 향하고, 연홍의 기방에서 사람들의 관상을 봐주는 일을 하게 된다. 용한 관상쟁이로 한양 바닥에 소...

설국열차, '계급'을 달고 달리는 폭주기관차

새로운 빙하기, 그리고 설국 17년 인류 마지막 생존지역 <설국열차> 기상 이변으로 모든 것이 꽁꽁 얼어붙은 지구. 살아남은 사람들을 태운 기차 한 대가 끝없이 궤도를 달리고 있다. 춥고 배고픈 사람들이 바글대는 빈민굴 같은 맨 뒤쪽의 꼬리칸, 그리고 선택된 사람들이 술과 마약까지 즐기며 호화로운 객실을 뒹굴고 있는 앞쪽칸. 열차 안의 세상은...

하울링, 늑대개에 묻힌 흔한 연쇄살인 수사극

여기 '늑대개'를 소재로 한 색다른 범죄물이 있어 개봉 이후 연일 주목을 받고 있는 영화가 있다. 여기에 충무로 흥행 보증수표 '송강호'와 전작 '푸른 소금'의 '신세경'처럼 송 선배에게 묻어갈려는(?)는 듯 '이나영'이 나선 조합으로 눈길을 끌고 있으니, 영화 '하울링'이 그것이다. 벌써 제목부터가 무언가 미스터리한...

2월 개봉작, '범죄와의 전쟁' & '더 그레이' 기대된다.

한 겨울의 끝자락을 향해 달려가는 2월을 맞이해 새로운 영화들이 대거 포진하며 관객들을 극장으로 끌어들이고 있다. 우리 영화는 물론 외국 영화까지 다양한 장르를 내건 작품들이 2월 극장가를 풍성하게 하고 있는 거. 가족 드라마는 물론 범죄 느와르, 수사물, 로맨스, 액션 판타지와 공포 스릴러.. 그리고 아카데미 후보작에 오른 작품들까지...

추석 시즌 9월에 개봉하는 한국영화 프리뷰

바야흐로 민족의 대명절 추석 한가위가 갈마들듯 또 찾아왔다. 올해는 그 시기가 좀 이른듯 하지만, 그래도 명색이 명절은 명절이다. 그러면서 추석 연휴를 노리는 극장가는 항상 그렇듯 새로운 영화들로 포진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그 중에서 한국영화가 유독 많이 개봉해 더욱 이목이 집중된다. 그런데 장르들이 강도가 센 거 보...

푸른 소금, 감각으로 내달리다 맛을 잃은 느와르

이제는 한국 영화계의 '넘버3'를 뛰어넘는 아우라와 함께 대표성을 뛴 배우 송강호, 그리고 충무로에서 아직은 '글쎄..'라는 의구심을 들게 만드는 여배우 신세경, 이 둘의 무언가 언밸러스한 만남 만으로도 화제가 된 영화 '푸른 소금'. 전단지 홍보 문구에서 "2011년을 긴장시킬 가장 강렬한 만남"이라고 기치를 내건 ...

'이웃집 남자' - '우아한 세계'보다 더 리얼한..

그래서 더 와닿는다. 와닿는 이유는 아마도 많이 봐온 일상속 그림들 때문일지도 모른다. 전작 <우아한 세계>에서 리얼 조폭 노상무역을 하며 많이 알려진 '윤제문'이라는 배우.. <차우>에서는 백포수로 분연하며 코메디 연기에도 일가견을 보였다. 그런데, 그가 이번에는 조폭이 아닌 그냥 평범한 역을 했는데 아니 평범하지 않다....

의형제 - 적과의 동침속에 핀 뻔한 버디무비

천방지축 악동도사 전우치가 이번에는 엣지있게 아니 수더분한 남파공작원으로 분연한 강동원과 송강호식 그만의 자연스런 연기로 이번에는 기존 깡패, 신부, 형사를 뛰어넘는 최고직 국가정보원 차장역.. 이렇게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젊은 배우 엣지남 강동원과 중견 배우 생활연기의 달인 송강호가 만난 영화 <의형제>.. 더군다나 75년생의 젊은 감독 '장...
1 2


통계 위젯 (화이트)

81154
1317
12014541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