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쑤퉁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나는 달러가 좋아, '주원'의 질퍽하고 고독한 서사

여기 중국 문단의 비주류자 '이단아'라 불리는 한 작가가 있다. 아니 작가를 지칭하기 전에, 아직은 중국문학에 낯선 이들에게는 크게 와 닿지 않는 구석이 있을지 모르겠다. 그래도 기존의 인기를 나름 구가해온 '위화'와 '쑤퉁'을 조금이라도 안다면 그는 궤를 달리하는 느낌이 다분하다. 중국 작가협회 및 공식 문학상과 완전히 결별하여 탈권...

'나는 가수다' 아니, 류전윈의 '나는 유약진이다'

제목부터가 싱크가 맞아 떨어지는 게, 요즈음 장안의 화제인 '나는 가수다'를 패러디한 느낌의 이 장편소설은 중국 작가 '류전윈'의 작품이다. 물론 책이 먼저 나온 거지만, 그렇다면 류전윈은 누굴까? 하는 의구심이 드는 게 이미 몇 번의 소개를 통해서 언급한 적이 있다. 그는 중국을 대표하는 신사실주의 ...

고향 하늘 아래 노란 꽃, '라오바오싱' 죽음의 연대기

중국 현대문학의 또 다른 인기 작가이자 신사실주의 기법으로 중국인들의 삶과 인생을 솔직하게 담아내는 '류전윈'(劉震云), 기존의 위트와 해학으로 점철된 '위화'나 어떤 풍자와 문학적 수사를 함께 펼치는데 일가견이 있는 '쑤퉁'의 연장선에서, 아니면 색다르게 끄끌리는 매력 때문에 현재 강호가 읽고 있는 작가가 바로 '류전윈'이다...

'인민의 역사'에 내재된 '라오바이싱의 역사'

국내에서 중국의 인기 작가로 통하는 위화'와 '쑤퉁', 그리고 중국 현대문학의 신사실주의 작가로 위명을 떨치며, 앞선 그 둘과 무언가 다른 그만의 색감이 확실한 작가 '류전윈'. 이미 <닭털 같은 나날>이라는 중편집을 통해서 그 맛과 매력을 제대로 보았는데, 곧바로 두 번째로 읽고 있는 두꺼운 장편소설이 하나 있으니 바로 <고향...

'닭털 같은 나날', 중국인의 일상과 삶의 리얼리티

중국 현대문학의 대표적인 인기 작가를 꼽는다면 국내 독자들은 '위화'와 '쑤퉁'을 꼽기를 주저하지 않을 것이다. 그런데 여기에 이들과 함께 신사실주의적 기법으로 더욱 호평을 받고 있는 작가가 있으니 바로 '류전윈'(劉震云)이다. 이미 앞서서 잠깐 소개를 했지만, 그는 현재 1급 작가 신분으로 루쉰문학상 심사위원을 맡고 있고, 중국의 주요 문학상을 모두 ...

이제는 '류전윈'이다. '닭털 같은 나날'

중국 현대문학의 대표적인 기수이자 인기 작가를 꼽는다면 국내 팬들은 '위화'와 '쑤퉁'을 꼽기를 주저하지 않을 것이다. 그만큼 이들이 펼쳐내는 이야기는 우리네 삶과 인생사에 대한 패러독스와 풍자 속에서 유머와 위트가 점철돼 관조적인 시선으로 일상스럽게 그려내는 작품들이 많다. 그러면서 때로는 그런 이야기들은 중국 인민...

홍분, 여자의 일상과 인생에 대한 담백한 시선

중국 현대문학의 대표적인 기수이자 그 중심에 서 있는 작가 '쑤퉁'이 펼쳐낸 장편소설 '홍분'은 그 제목의 의미처럼 봄처녀가 봄내음을 물씬 풍기는 듯하다. 마치 여성 특유의 분내음으로 마음껏 치장한 이 이야기에는 바로 '여자'들의 삶과 인생 그리고 소소한 일상에 대해서 담고 있다. 분명 남자 작가임에도 불구하고 그가 그려내는 여성의 이야기는 섬세하면서도...

측천무후, 여황제 무측천 인생의 컴팩트한 대서사

여기 중국 최초의 여황제로 잘 알려진 '측천무후'에 관한 역사소설 한 편이 있다. 잘 알다시피 무측천에 대한 평가는 현세에도 많이 회자될 정도로, 중국사에 아니 동양사에 있어서 간단하게 말하면 임팩트한 여걸 중 하나로 손꼽는다. 그래서 여황제 무측천과 관련된 이야기는 책이나 드라마 등으로 발현이 돼 우리에게 많은 이야기를 제공...

'성북지대', 예의없는 청춘들의 불온한 스케치

중국 현대문학을 대표하는 작가 '쑤퉁'은 국내에 10여 종의 소설들을 쏟아내며 나름 인기를 구가하는 작가다. 그와 함께 중국문학의 기수로 꼽는 작가 '위화'는 굵직한 작품들 <인생>, <허삼관 매혈기>, <형제>로 대표된다면, 여기 쑤퉁은 그 스펙트럼이 다소 넓은 인간에 대한 이야기를 다양하게 담아내고 있다. 역...

<쌀>, 나쁜 남자 '우룽'의 잔혹하고 질퍽한 가족사

'중국 문단의 선봉자'이자 '중국 제3세대 문학의 대표자'로 불리는 명실상부한 중국을 대표하는 소설가 '쑤퉁'. 그의 또 하나의 장편소설 <쌀>이 꽤 임팩트한 매력을 뿜어내며 읽는 내내 강호의 눈길을 사로 잡았다. 기존의 비극적이면서도 통속적 처연한 가족사를 그린 <화씨 비가>와는 완전 차원이 다른, 전혀 착한 구석이라곤 찾아 볼 ...
1 2


통계 위젯 (화이트)

105131
1024
12003609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