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욕망의불꽃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욕망의 불꽃, 신은경 vs 성현아의 불꽃튀는 폭로전

주말 인기드라마 MBC '욕망의 불꽃'은 엊그제 주말을 통해서 제대로 된 임팩트한 장면들이 많이 나왔다. '욕망'이라는 주제로 막장을 불사하며 뛰어든 이 드라마에서 욕망의 주체자들은 거의 다 여자들이다. 남자들은 사실 켣가지고, 아래와 같이 극 중 세 주인공 남애리(성현아), 윤나영(신은경), 백인기(서우) 그녀들의 욕망이 바...

'욕망의 불꽃', 윤나영 욕망의 중심에 우뚝 서다.

주말 인기 드라마중 하나인 '욕망의 불꽃'이 중반을 향해 달려가면서 극 중 주인공 윤나영(신은경)은 드디어 자신의 욕망의 레이스에 반을 향해 달려왔다. 그렇게 시아버지 김회장을 지극 정성으로 모시더니, 드디어 백화점 사장 자리를 꿰차며 보무도 당당하게 소위 잘 나가고 귀티 나는 사모님이 되셨다. 그 철공소집 딸내미가 천우신조로 재벌가의 며느리가 되더니 ...

욕망의 불꽃, 엄수정 vs 신은경 악녀전쟁 본격화

주말 인기 드라마의 아성을 S본부의 '시크릿 가든'에게 빼앗긴 '욕망의 불꽃'이지만 그래도 계속 선전하며 극 중 윤나영(신은경)을 중심으로 각종 욕망의 퍼레이드가 펼쳐지면서 이목을 집중시켜 매주 주말마다 달리고 있다. 그런 가운데 이번 주에 방영된 17, 18회에서는 이런 그림이 잘 빠지게 나왔는데, 그 그림의 중심에는 바로 ...

욕망의 불꽃, 윤나영 욕망의 걸림돌 '인기와 인숙'

주말의 인기 드라마이자 그 모든 욕망을 다루며 사람과 사랑은 물론, 어떤 권력과 명예를 달려가는 어그러진 욕망의 레이스를 펼쳐보이는 '욕망의 불꽃', 그런데 이 드라마가 2주 동안 벌어졌던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관계로 한 회씩만 방영되며 조금은 소강 상태에 들어간 느낌이다. 스케줄에서 어긋나 제대로 방영이 안돼서 그런지 ...

'욕망의 불꽃', 나영과 인숙의 욕망대결 점입가경

주말의 인기드라마 MBC '욕망의 불꽃'이 초반 극 중 윤나영(신은경)의 어그러진 욕망을 제대로 보여주면서 강렬한 포스를 자랑하며 단박에 이목을 끌었다. 물론 그런 욕망은 계속 이어져 왔는데, 이제는 아직 중반은 아니지만 전체의 1/3을 달려가면서 잠시 주춤한 상태다. 실 예로 엊그제 주말은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욕망의 불꽃', 매우 불균질해진 윤나영의 욕망

주말 인기드라마 '욕망의 불꽃'이 극 중 모든 욕망의 불꽃이 윤나영(신은경)을 중심으로 활활 타들어가며 극이 몰입감있게 진행되는 가운데, 먼저 이 드라마에서 조금은 눈엣가시가 있다. 바로 나영의 아들 김민재(유승호)와 인기 여배우 백인기(서우) 둘의 모습이다. 지금 이 두 커플은 현재 죽고 못 사는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불과 몇 주전...

'즐거운 나의 집', 묘하게 꼬여드는 살인의 진범

주말의 인기 드라마중 하나인 MBC '욕망의 불꽃'이 그 어떤 각종의 욕망이 점철된 드라마로 제대로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가운데, 여기 이런 욕망이 보이는 드라마 한 편이 또 있다. 바로 동방송국의 수목드라마 '즐거운 나의 집'(이하 즐나집)이다. 먼저 이번주 방영된 '즐나집'을 보고 있자니, 제대로 그림들이 그려지고 있는 느...

'욕망의 불꽃', 여러 욕망중 사랑의 욕망은 어설프다?

주말의 MBC 인기드라마 '욕망의 불꽃'을 보면서 그 어떤 욕망에 대한 그림들이 극 중 여주인공이자 제대로 된 악녀 연기를 펼치고 있는 윤나영(신은경)을 중심으로 아스트랄하게 매회마다 전개되고 있다. 그러면서 그녀를 중심으로 욕망이 쏠리고 꼬이면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가운데, 윤나영 말고 여기 극 중 다른 주인공도 이목이 집중되고 ...

'욕망의 불꽃', 점점 꼬여 드는 불쏘시개 욕망들

주말 안방극장의 인기 드라마 '욕망의 불꽃'은 이번 주말에도 역시나 실망을 시키지 않았다. 엊그제 주말에 방영된 9회와 10회에도 전혀 루즈하지 않고 흡인력 강하게 눈길을 사로 잡았다. 긴 호흡의 50부작 드라마 치고는 매주 이렇게 임팩트를 날려 주시니, 아무리 막장이라 폄하해도 그 빠른 전개와 내용이라면 안 볼 수 없는 게 사실이다....

'즐거운 나의 집' 모윤희, 애욕이 제대로다.

MBC 수목 드라마 '즐거운 나의 집'이 멜로 미스터리 드라마를 표방한 가운데, 1회부터 극 중 모윤희(황신혜)의 남편 성은필(김갑수)이 별장에서 부인과 말다툼 끝에 사고로 죽고 만다. 그런데, 그 현장에 있었던 윤희는 남편의 사체가 사라진 것을 알고 깜놀하는데 결국 남편의 장례식이 치러지면서 극 중 주요 인물들이 하나 둘씩 나온 이야기였다. 그러면서 ...
1 2 3 4


통계 위젯 (화이트)

45113
761
11981013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