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월화드라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건축학개론' 수업을 듣고 '사랑비'에 젖는다.

지금 인기리에 주목을 받는 두 편의 영화 '건축학개론'과 드라마 '사랑비'는 알게 모르게 닮아있다. 여기에 어떻게 하다 보니, 둘의 제목이 절묘하게 저렇게 연결된다. 두 청춘남녀가 몸담았던 대학 캠퍼스에서 같은 수업을 듣게 되고, 또 우연찮게 마주치며 이들은 가랑비에 옷 젓듯이 사랑이 불현듯 찾아온다. 그것이 첫사랑의 추억으로 발현돼 ...

샐초, 김서형 모가비 '삼일천하'에 빠진 악녀본색

월화극에서 나름의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샐러리맨 초한지'가 드디어 분수령에 올랐다. 지난 주 모가비의 야욕이 마각을 드러내 진시황이 생사의 갈림길에 놓이며 주목을 끌었던 '샐초'.. 하지만 그 갈림길에서 진시황은 사(死)를 선택해 물러나게 됐다. 바로 주인공 못지 않은 미친 존재감을 보이며 결국 원했던 최고 경영자 ...

샐러리맨 초한지, 팔색조 매력의 여주인공 '홍수현'

월화드라마 '샐러리맨 초한지'의 인기가 심상치 않아 보인다. 아니, 그건 강호만의 생각일지도.. 아직 갈 길은 멀어 보인다. '월화'의 포진이 '브레인'과 '빛과 그림자'로 인해서 매우 좋기 때문이다. 그래도 코믹을 표방하면서도 드라마 자체가 묘하게 무언가 모냥 빠지게 보이는 등, 소위 X맛 이라서 더욱 끌리는 요소일지도 모른다. 그러면서 이 드라마는 ...

스파이 명월, '최고의 사랑' 독고진 아류작인가?

월화 안방극장에서 두 퓨전사극 '무사 백동수'와 '계백' 사이에서 갈피를 못 잡고 고군분투하고 있는 드라마가 있으니, 바로 '스파이 명월'이다. 개인적으론 닥본사하며 챙겨볼 정도는 아니지만, 재방 때라도 나름 재밌게 보는 드라마 중 하나다. 왜냐? 수 년 전 인기를 끌었던 '환상의 커플'의 히로인 '한예슬'이 나오기 때문이다. 그런데 자세히 보...

계백, '선덕여왕' 시즌 2인가? 그래도 기대된다.

한 여자의 욕망 같은 사랑이야기 '미스 리플리' 후속으로 나오는 MBC 드라마 '계백'이 드디어 어제(25) 첫 방영의 베일을 벗었다. 요즈음 KBS1의 대하역사물 3부작 시리즈의 일환으로 열심히 나오고 있는 '광개토태왕'도 그렇고, SBS의 퓨전 역사활극 '무사 백동수'도 그렇고, 얼마 전 방영된 KBS2의 조선시대판 로미오와 줄리엣...

미스 리플리 최종회, 급조되고 맥빠진 해피엔딩 아쉽다.

한 여자의 거짓과 위선으로 점철된 욕망 같은 사랑이야기를 담아낸 드라마 '미스 리플리'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그런데 아쉬운 게 한두 개가 아닐 정도로 참 잦바듬하다. 사실 너무나 급조된 느낌에다 마치 '착한 드라마'의 트라우마에 빠진 듯 주인공을 제자리로 돌려놓은 그림들이 개연성이나 어떤 합의 없이 그냥 전개시켜며 나름의 해피엔딩으...

미스 리플리, 이다해 홀로 떠나면서 마무리?

보통 드라마에서 흔하게 쓰이는 소재이자 이야깃거리 중 하나는 바로 '출생의 비밀'이라 할 수 있다. 그런데 이게 이른바 크로스돼 막장으로 가느냐 마느냐의 문제로 왈가왈부 하기 전에, 어찌보면 가장 근원적인 사랑의 정과 회한을 담아내는 그릇이라는 점에는 이견이 없다. 그리고 막바지에 이른 '미스 리플리'는 그 소스를 털...

미스 리플리, 연장할 이유 없는 이유 3가지

사실 어제 오늘 일은 아니지만서도, TV 안방극장을 책임지는 드라마들의 아주 고질적인 병폐 중 하나가 바로 알다시피 연장 방영이다. 아니 인기 좀 있다 싶으면 엿가락처럼 늘여서 시청자를 위한 서비스라 호도하고, 인기가 없으면 줄여서라도 대충 마무리짓는 작태들이 이제와서 새삼스러운 건 아니다. 우리는 정말 많이...

미스 리플리, 이다해 과거사 폭로전의 재구성

요즈음 후반을 향해 파국을 치닫고 있는 드라마 '미스 리플리'를 지켜보는 재미가 꽤 쏠쏠하다. 소위 '막장'이라니, 어디서 가당키나 하는 이야기냐며 폄하가 있을지언정, 이 드라마는 사람의 근원적인 욕망을 건드리는 꽤 흥미로운 요소가 있다. 알다시피 그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거짓과 위선으로 점철된 '리플리 증후군'에 빠진 한 여자의 욕망적인 ...

미스 리플리, 이다해의 남자들 그녀를 진정 사랑했나?

'미스 리플리'는 여러번 언급했듯이, '리플리 증후군'에 빠져 허우적대며 현실과 환상을 오가는 인생을 살아가는 이야기를 담아낸 드라마다. 그런데 어찌보면 이것은 한 여자의 사랑 이야기다. 다만 그 사랑이 가슴이 아프도록 시리기 보다는, 그 여자의 거짓과 위선으로 점철된 욕망에서 펼쳐지다 보니 그 사랑이 위험해 보인다는 점이다....
1 2 3 4 5


통계 위젯 (화이트)

16114
1024
12003759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