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월화드라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무사 백동수, 새로운 활극 팩션으로 기대된다.

작년 KBS의 인기작 '추노'같은 느낌으로, 또 하나의 퓨전 액션의 활극 같은 역사극 '무사 백동수'가 SBS에서 방영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그것도 남자들의 로망을 담아낸 지극히 마초적인 냄새가 풀풀 풍기는 무사의 이야기, 완전 허구가 아닌 조선시대 역사에 기록된 인물이라니 더욱 구미가 당기는 건 당연하다. 무사 백동...

미스 리플리, 이다해와 최명길 모녀지간의 파국인가?

거짓과 위선으로 점철된 한 여자의 꿈틀대는 팜므파탈적 욕망 속에서 피어나는 사랑 이야기 '미스 리플리'.. 그 여주인공 장미리는 지금 '리플리 증후군'에 빠져 허우적대며 끝도 모를 파국을 향해 달리고 있는 중이다. 먼저, 위의 이 스크린 샷은 지난 주 '미스 리플리'에서 강호가 썼던 리뷰중 하나인데, 위처럼 엠본부 방송리뷰 코너 메인에 걸렸었다...

미스 리플리, 장미리 생모는 최명길이다?

여기 질퍽했던 과거를 잊고 신분상승 욕구에 현실과 환상을 혼동하며 새로운 인생을 살고자 하는 이른바 '리플리 증후군'에 빠진 한 여자가 있다. 그런 여자의 거짓과 위선으로 점철된 욕망적인 사랑 드라마가 바로 '미스 리플리' 인데, 이제 중반을 넘어서 후반으로 치닫고 있다. 총 16부작 기획에서 어제(28일) 10회까지 달려오며 소위 임...

미스 리플리, 이다해 욕망에 꿈틀대는 사랑 이야기

이제는 방영이 좀 돼서 그런지 알다시피, 월화드라마 '미스 리플리' 는 그 제목의 의미처럼 사실 거짓과 위선으로 점철된 한 여자의 욕망을 다룬 이야기다. 과거 문학과 영화에서 창조된 그 '리플리'라는 캐릭터의 근원을 찾아가보면 그렇다. 그리고 여기선 '미스'가 붙어 젊은 여자를 주인공으로 내세우고 있다. 그런데 여주인공 장미리(이다해)라는 여자는 일본에...

미스 리플리, 이다해 '팜므파탈'역 일종의 '유희'다.

지금 장안의 화제이자 인기있는 월화드라마로 각광받고 있는 '미스 리플리', 평가들이 분분한 가운데 특히나 안 좋게 보는 이들이 있는 것으로 안다. '이건 스토리가 막장이다, 저런 치명적인 유혹녀라는 설정 자체가 이해가 안 된다, 비호감에다 민폐녀로 아주 재수가 없다' 등, 혹평을 쏟아내고 있는 거. 하지만 강호는 그렇게 보고 싶지는 않...

미스 리플리, 늪에 빠진 이다해의 유혹과 거짓말

마(魔)의 가성이라 불리는 조관우의 그 유명한 히트곡 '늪'에 빠지는 그 노래의 매력처럼, 월화드라마 '미스 리플리'는 그 노래의 제목대로, 극 중 여주인공 장미리로 분한 이다해의 유혹과 거짓말이 가면 갈수록 도를 넘어서 점입가경의 '늪'에 빠지고 있는 모양새로 전개가 되고 있다. '미스 리플리'라는 그 제목대로 내재된 의미대...

미스 리플리, 이다해를 겁박하는 '나쁜 남자' 김정태

사실 이 배우를 모르는 이도 많을지 모르겠다. 주연급은 아니기에, 하지만 국내에 내노라하는 명품 조연배우를 꼽으라면 주저없이 '김정태'라는 배우도 포함시켜야 할 거다. 과거 모델 출신답게 큰 키에 군살이 없어 보이는 건장한 체구에다 얼굴도 그렇게 못 생기기 않은 느낌의 이 남자는 사실 '나쁜 남자'의 전형 같은 분위기가 풍기는 그런 배우다. 본...

미스 리플리, 이다해 '유혹'이 점입가경이다.

먼저 인기리에 방영중인 MBC 월화드라마 '미스 리플리'에서 '리플리'(Ripley)가 뜻하는 것은 과거 유명한 해외 원작 소설과 영화에서 나온 캐릭터 이름으로, 자신의 의지이든 아니든 다른 사람의 뷰티풀한 인생을 살게 되면서 파국을 맞이하는 이른바 '리플리증후군'까지 불리며 '거짓말의 고수'로 불리는 인물을 말하곤 ...

미스 리플리, 이다해 '욕망'의 급물살 타나?

지난 주에 '짝패'의 후속작으로 새롭게 등장하며 월화드라마의 다크호스로 떠오른 '미스 리플리', 역시 1회에서 이다해가 레드와 금발의 가발로 무장하고 피트하게 몸매를 드러나는 섹시미로 파격적으로 변신한 건, 눈요기 감의 단박에 시청자들을 끌어들이기 위한 꼼수로 봐야 할 것인가? 그게 아니라면 드라마상에서 맡은 배역 때문에 그녀가 그런 ...

미스 리플리, '이다해' 파격변신 뒤 '리플리'되나?

한 편의 드라마가 소위 뜨기 위해서 아니 주목을 받기 위해서는 여러 요소들이 필요한 게 사실이다. 재밌고 개연성 있는 스토리는 물론 화려한 출연진이나 제대로 된 연출 등 한 두개가 아니다. 하지만 정작 이것을 바라보는 시청자 입장에서는 그려지는 그림에 단박에 쏠리는 경우가 많다. 그것도 새로운 드라마로 홍보돼 나오는 첫 회를 볼 때 그런 케이스...
1 2 3 4 5


통계 위젯 (화이트)

50116
594
12024170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