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윤여정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고령화가족, 극단과 해학 사이의 가족 솔루션

이젠 '고령화'라는 단어가 낯설지가 않다. 작금의 백세 무병장수 시대를 거창하게 열어젖힌 이 사회적 매카시즘은 우리시대의 위기처럼 다가왔다. 그런 위기는 나이가 많아지는 노령 인구의 비율 증가로 따른 사회병리학적 측면으로 대변돼, '고령화 사회'라는 신조어(?)까지 양산하며 지금의 세태를 반영한다. 그런데 사...

돈의 맛, 모욕과 변죽만 울린 임상수식 쩐의 맛

한 편의 영화 포스터는 나름의 의미가 깊다. 주연 배우들의 표정과 어우러진 모습, 또 그것을 대표하는 문구들은 그 영화의 어떤 상징성으로 다가온다. "이 시대 최고의 맛", "대한민국 최상류층의 숨겨진 이야기"로 대변되듯, 영화 '돈의 맛'은 개봉 전후를 위시해 한껏 주목을 받은 작품이다. 그만의 미장센을 견지하며 독특한 연출법으로 메...

이 시대 최고의 맛 '돈의 맛' 19금 스틸컷

올해 극장가에 19금 전용의 한국영화가 하나 개봉을 앞두고 있어 나름 화제다. 이른바 '돈의 맛'이라는데.. 제목부터 참 맛깔스러운 게 예사롭지 않다. 인간의 3대 욕망 중 '식욕과 성욕' 그리고 무시할 수 없는 권력욕이 가져다 주는 명예 뒤에 감춰진 '돈욕'.. 그 돈의 맛에 빠져든 욕망적인 사람들의 이야기가 바로 본 영화다. 201...

내마들 최종회, 역시 휴먼드라마로 갈무리되다.

드디어 주말 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예상한대로 그 제목의 의미처럼 정말로 휴먼스럽고 따스하게 갈무리 되었다. 어찌보면 이 드라마의 처음으로 돌아가듯 이들 봉우리네 가족은 다시 만났고 제자리를 찾은 것이다. 물론 전개 과정에서 기업드라마의 양상을 띄며 음모와 배신이 점철된 욕망적인 드라마로 변모가 됐지만, 그래도 ...

내 마음이 들리니, 봉씨 부녀의 감동연기 제대로다.

MBC의 새 주말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가 소리 소문 없이 입소문을 타면서 이목을 끌고 있다. 제목부터가 전작 '욕망의 불꽃'과는 전혀 다른 느낌의 이 드라마는 한마디로 꽤 휴먼적인 드라마다. 그래서 첫 회를 보고나서 이 드라마가 '모처럼 휴먼드라마인 점'을 강조하며 포스팅한 적이 있었는데, 어제(10일) 4회에서 제대로 이런 그...

『하녀』- '사랑과 전쟁' 극장판에 서스펜스 無

사실, 영화는 장르 설정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나다. 즉, 장르가 어떠냐에 따라서 그 영화를 보는 이들이 그 장르가 제공하는 영화적 분위기에서 묻어나는 나름의 재미와 액션 그리고 반전과 스릴, 마지막에 감동까지.. 이렇게 영화적 재미는 장르에 따라서 여러가지로 나올 수 있고, 또 그 영화를 선택한 이들에게 또 하나의 기대치를 만들게 하...
1


통계 위젯 (화이트)

75214
1317
12013739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