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중국현대문학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나는 달러가 좋아, '주원'의 질퍽하고 고독한 서사

여기 중국 문단의 비주류자 '이단아'라 불리는 한 작가가 있다. 아니 작가를 지칭하기 전에, 아직은 중국문학에 낯선 이들에게는 크게 와 닿지 않는 구석이 있을지 모르겠다. 그래도 기존의 인기를 나름 구가해온 '위화'와 '쑤퉁'을 조금이라도 안다면 그는 궤를 달리하는 느낌이 다분하다. 중국 작가협회 및 공식 문학상과 완전히 결별하여 탈권...

'나는 가수다' 아니, 류전윈의 '나는 유약진이다'

제목부터가 싱크가 맞아 떨어지는 게, 요즈음 장안의 화제인 '나는 가수다'를 패러디한 느낌의 이 장편소설은 중국 작가 '류전윈'의 작품이다. 물론 책이 먼저 나온 거지만, 그렇다면 류전윈은 누굴까? 하는 의구심이 드는 게 이미 몇 번의 소개를 통해서 언급한 적이 있다. 그는 중국을 대표하는 신사실주의 ...

홍분, 여자의 일상과 인생에 대한 담백한 시선

중국 현대문학의 대표적인 기수이자 그 중심에 서 있는 작가 '쑤퉁'이 펼쳐낸 장편소설 '홍분'은 그 제목의 의미처럼 봄처녀가 봄내음을 물씬 풍기는 듯하다. 마치 여성 특유의 분내음으로 마음껏 치장한 이 이야기에는 바로 '여자'들의 삶과 인생 그리고 소소한 일상에 대해서 담고 있다. 분명 남자 작가임에도 불구하고 그가 그려내는 여성의 이야기는 섬세하면서도...

<이혼 지침서> - 삶과 운명의 기이한 상상적 우화

중국 현대문학을 대표하는 작가로 꼽는 '위화'와 '쑤퉁', 이 둘은 나이도 비슷하게 60년, 63년생 아직은 40대 후반의 젊은 문인들이다. 1980년대 후반부터 중국 선봉파(전위파, 아방가르드파)의 기수로 서구 문학의 자양분을 흡수하고, 중국 전통 문학의 에너지를 되살려 다양한 실험을 시도했던 이들은, 90년대 이후 상업문학 조류의 발맞춰 작품의 문학...

중국작가 위화의 대표 단편선 <4월 3일 사건>외1

중국문학을 대표하는 작가라면 아니, 중국 현대문학의 아버지라 불리는 <아Q정전>, <광인일기>의 '루쉰'을 떠올리게 된다. 하지만 루쉰(1881~1936)은 고인이 된지 오래된 작가로서 그는 그 어떤 상징적 인물로 자리매김한 작가다. 그래서 좀더 대중적으로 현 시대를 같이 살고 있는 중국문학의 작가라면 단연코 강호는 '위화...
1


통계 위젯 (화이트)

166173
1024
12003226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