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친절한금자씨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스토커, 성장과 금기에 관한 매혹적인 잔혹동화

그가 돌아왔다. '복수' 시리즈 삼부작에 이은 장편으로 따지면 <박쥐>로부터 4년만의 귀환이다. 그래서 더욱 반갑고 기다려졌던 '박찬욱' 감독. 그만의 미장센과 아집의 연출력이 돋보이게 오락과 작품성 사이를 저울질하면서도 메시지와 반전을 던져주는 데 주저하지 않는 영화적 열정은 이번에도 투영되며 주목을 끌었...

내가 살인범이다, 액션 스릴러의 오락적 잔재미

사회면을 떠들썩하게 장식한 연쇄 살인사건의 진범과 치열한 두뇌 싸움 벌이는 듯한 컨셉의 영화 <내가 살인범이다>. 액션 스릴러 장르로 나서며 제목부터 직관적인 게 대놓고 자신이 살인범이라 말하는 품새가 기특할 정도로 색달라 보인다. 살인범 이미지와 어울리지 않게 아직은 연기적 아우라 보다는 미끈한 외모부터가 눈에 띄는 박시후...

박찬욱 감독의 '복수의 삼부작' 연결고리는..

바로 제목이라 할 수 있다. 즉, 제목속에 그 답이 있는데 이것을 연결해 보면 바로 '올드보이'와 '친절한 금자씨'의 '복수는 나의것' 이었다는 자연스런 문장이 된다. 이렇게 제목을 연결해보니 무슨 찍소 퍼즐을 맞춘듯 박찬욱 감독의 센스에 놀라지 않을 수 없다. 이른바 자의든 타의든 비공식적으로 명명된 '복수의 삼부작'이라 불리는 작품...

내가 뽑은 영화계의 엣지있는 조연배우들

본인도 위 작품 '친절한 금자씨'에서 저 표정을 보고서 역겨워 깜놀했다는 김병옥 배우.. '올드보이'에서 유지태 옆에서 경호실장?역으로 얼굴을 알게 모르게 내밀며..친절한 금자씨에게 "너나 잘 하세요"로 한방먹은 느끼한 신부역을 한 그.. 찾아보니 이분은 다작을 하셨다. 2003년 클래식부터, 올드보이, 그때 그 사람들, 주먹...
1


통계 위젯 (화이트)

50116
594
12024170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