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한국영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10월 개봉작들, 점쟁이들·회사원·용의자X·늑대소년

추석 연휴가 끝나는 시점인 10월 극장가엔 한가위 만큼이나 풍성하게 개봉작들이 쏟아진다. 오락적 재미를 충만시켜 주는 그런 영화들이 대거 포진돼 있어 주목을 끄는 가운데.. 특히 한국영화 4편이 눈에 확 들어온다. 이미 영화 관련 프로그램이나 기사 등을 통해서 알려진 영화들 <점쟁이들>과 <회사원> 그리고 <용의자X>와 ...

도둑들 '천만' 돌파, 그외 한국영화 흥행 성적들

보란듯이 세상을 훔칠 기세로 그들이 움직이더니, 아주 제대로 움직였나 보다. 사실 개봉할 때만 해도 영화 <도둑들>의 흥행 성적을 이 정도로 예상한 이들은 거의 없었다고 보는데.. 이건 흥행코드의 나름 반전인 셈이다. 사실 영화 자체도 그렇게 대단한 것도 아닌, 완벽하지 못하게 기껏 오락무비에 지나지 않았지만, 이게 주요했던...

5월 개봉 화제작 프리뷰, '돈의 맛'·'다크 섀도우' 등

완연한 봄기운으로 접어든 가정의 달 5월.. 요근래 한낮에 무더위가 갑자기 찾아든 듯 싶지만 그래도 외출하기 좋은 화사한 봄날이다. 그러면서 극장가는 이런 관객들을 끌어들이려 갈마들듯 새로운 영화들로 포진돼 눈길을 끌고 있다. 가족들이 함께 볼만한 드라마류의 영화들은 물론 SF 액션과 판타지 공포물까지 나름 다양하다. 이에 매달 초가 ...

4월 개봉 화제작, 헝거게임·배틀쉽·간기남·은교 등

아직은 완연한 봄날을 시샘하는 이때, 4월의 극장가는 또 갈마들듯 새로운 영화들로 대거 포진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가정의 달 5월을 대비하기 위한 미리 관객몰이용 포석인지 몰라도, 나름 비수기라 할 수 있는 4월에 이렇게 볼만한 영화들이 나온 것도 간만이지 싶다. 특히 헐리웃은 비주얼로 압도하는 액션 판타지 블록버스터들이 대거 개봉을 앞두고 ...

내 마음대로 뽑는 2011 국내·해외 영화 베스트 10

올해도 어김없이 연말에 찾아온 게 있으니, 이름하여 각종 분야에서 최고의 이슈와 화제거리를 뽑는 행사들.. 그중에서 영화는 꽤 친숙하게 우리들 문화생활에 파고들고 있어 이런 연례행사가 낯설지 않다. 그러면서 이미 굵직한 영화제 등이 끝난 마당에 네티즌이 선정하는 올해 최고의 영화를 뽑는 게 있어 한 번 올려본다. 개인...

최민식· 하정우 주연의 '범죄와의 전쟁', 기대된다.

최근 한국영화의 판도를 본다면, 작년까지 이른바 임팩트가 강했던 액션과 스릴러 영화들이 강세였다고 할 수 있다. 그런데 올해는 드라마성이 짙은 우리네 사는 이야기나 사회물 혹은 로맨틱 코미디 같은 류가 많이 나오면서 다소 부드러운 분위기였다. 사실 돈 주고 보는 영화에 있어서 무언가 아쉬운 대목이기도...

11월 개봉 한국영화 '커플즈'등, 별로 볼 게 없다?

한국 영화들이 개봉하는 족족 나름 챙겨봐온 입장에서, 어째 이번 11월 달의 우리 영화는 그다지 끌리는 영화들이 없는 것 같다. 소위 다들 고만고만한 게, 한마디로 별로다. 물론 각자 취향과 견해 차이가 있어 볼만한 영화들이 있을 수 있겠으나, 개인적으로 이번 11월에 나오는 한국 영화들은 좀 실망이다. 아마도 12월 연말을 앞둔 비수기라서 그런지 몰라...

오직 그대만, '소지섭' 이 남자의 묵직한 순애보

완연해진 늦가을로 접어드는 이때, 우리네 가슴을 촉촉히 적셔줄 또 하나의 정통 멜로영화가 개봉해 주목을 끌고 있다. 가을이라는 계절의 정서에 걸맞게 남녀간의 사랑을 그대로 담아내며 이들의 로맨스는 제목처럼 '오직 그대만'을 위한 '멜로'를 향해 달려간다. 그리고 그런 중심에는 일명 '소간지'로 불리며 스타일리쉬한 매력을 풍기는...

추석 시즌 9월에 개봉하는 한국영화 프리뷰

바야흐로 민족의 대명절 추석 한가위가 갈마들듯 또 찾아왔다. 올해는 그 시기가 좀 이른듯 하지만, 그래도 명색이 명절은 명절이다. 그러면서 추석 연휴를 노리는 극장가는 항상 그렇듯 새로운 영화들로 포진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그 중에서 한국영화가 유독 많이 개봉해 더욱 이목이 집중된다. 그런데 장르들이 강도가 센 거 보...

8월 개봉 한국영화, 7광구·기생령·블라인드·최종병기 활

무더위 속으로 파고 들어가는 정점의 8월에 본격적으로 시원스런 영화들이 대거 포진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그냥 드라마가 아닌 이야기에 색깔을 덧칠한 파격적인 볼거리로 본격 무장한 영화들, 바로 'SF 액션 공포 스릴러' 같은 장르가 바로 그것이다. 이미 7월에 그런 추세로 그려내고 있는 우리 영화 '퀵'과 '고지전'이 나름 상승세를 타고 있고,...
1 2


통계 위젯 (화이트)

200145
1176
11992574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