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한국판스타르타쿠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무신, 야만의 시대에 살고자 버틴 남자 '김준'

여기 한 장의 엔딩 장면만 보더라도 이 드라마의 성격을 단박에 알 수 있다. 마치 익숙하게 옆동네 K본부의 이태곤이 '버럭 광개토대왕'으로 매회를 그렇게 종식시키며 왕의 포스를 보였다면, 여기 '무신'에서 김주혁도 포효하듯 외친다. 어제(18일) 3회에서도 그랬고.. 하지만 여기서 김주혁의 포효는 생의 끝자락에서 살고자 버티는 그런 울부짖음이다...

무신(武神), 고려 무신정권의 궁극을 달리는 사극

먼저, 여기 메인의 스틸컷 한장만 보더라도 포효하는 모습이 낯설지 않은 게, 마초적이면서 잔혹과 선정성을 넘나드는 미드 '스파르타쿠스'와 외견상 비슷해 보인다. 물론 느낌은 다르지만서도.. 바로 기원 전 70여년 경 로마 제정시대에 노예의 반란을 일으킨 역사 속 인물 '스파르타쿠스'를 오마주 하듯이, 본 드라...
1


통계 위젯 (화이트)

50184
1011
12004150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