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해품달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은밀하게 위대하게, 코믹하게 비장하게 따로 논다

인기 웹툰을 영화화하는 작업은 이젠 낯설진 않은 하나의 이식코드가 되버렸다. 수많은 웹툰 중에서 옥석을 가려낸 원작의 검증된 스토리와 대중성을 앞세운 크로스 시너지는 아직도 유효하게 진행 중에 있는 것이다. 뭐, 잠재적 흥행의 보증수표랄까. (다 그런 것은 아니지만) 이번에 그 결과물은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다. 드라마 <해...

MBC 연기대상 '안재욱' 무관에 그친 이유..

내가 웃는 게 웃는 게 아니야.. 그냥 속이 아주 쓰릴 뿐이지.. 안재욱은 정말 그렇게 생각했을까..유력했다. 아니, 의심하지 않았다. 드라마 속 강기태는 연장에 회의적이었지만, 장철환의 끈질긴 마수를 받아내기 위해서 총 64부작까지 달려온 <빛과 그림자>였다. 작년 11월말부터 올 7월초까지 나름 대장정의 인고의 시간들. 대상까진 아니여도 ...

해품달에 이어 '무신'도 결방, 격구대회는 계속된다

어찌보면 이미 예견된 일이기도 하지만.. 현재 종영 2회를 남기고 최고의 주가를 달리는 드라마 '해품달'에 이어 MBC의 주말 사극 '무신'도 그 결방을 피해갈 수는 없었다. 나름 본 드라마를 닥본하며 재밌게 지켜봐온 팬의 입장에서는 다소 아쉬운 대목이다. 어서 다음 이야기로 치고 나갈 판에 그 가열했던 '격구대회'를 다시 본다니, 마치 미드 ...

종영 앞둔 '초한지', 파업을 품은 '해품달' 결방

방송계 파업이 불러오는 여파와 파장은 이를 지켜보는 시청자들을 때론 불안하게 만든다. 기실 그 파업의 의미와 정당성에 대해서 지지하느냐 마느냐의 명분은 차치하더라도, 당장 눈길이 가는 건 자신이 보는 드라마에 결방이 되느냐 마느냐에 촉각을 곤두세우기 마련이다. 뭐.. 까지껏 안 보면 그만이라고 하기엔, 나름 닥본해오며 한 주의 피로를 풀어줄 나...

MBC 파업에도 끄덕없는 '해품달'의 위엄

기실 이마저도 무너진다면 정말 마봉춘은 회복불가능 할지도 모르겠지만.. 그래도 2012년 상반기 최고의 히트 상품으로 등극한 드라마 '해품달'만큼은 그 마지막 보루를 지키기 위해서 안간힘을 쓰고 있는 형국이다. 이마저도 잃게 된다면.. "MBC 파업은 지지하지만, 해품달 결방 사태가 벌어진다면, 그 파업의 지지를 철회하겠다"는 어느 누...

해품달, 고문 당하는 '한가인' 이것도 발연기?

수목의 최고 인기 드라마로 등극한 '해품달', 그 어떤 여지나 이견은 없다. 시청률 40%를 육박한 드라마답게 수목에 '해품달'을 기다리는 이들은 꽤 많다. 소싯적 러브했던 운명이 엇갈린 젊은 군주와 액받이 무녀와의 애절하고 애틋한 궁중로맨스는 그 중심에서 여심을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약중이다. 바로 그 찰진 대사 '그 입 다물...

'해를 품은 달'의 감상적 몰락?

어차피 드라마라는 게 각자 취향과 코드에 맞아서 보는 거라면, '수목'의 강자로 떠오르며 시청률 40%를 육박한 '해를 품은 달'은 단도직입적으로 말해서 강호의 취향과는 잘 안 맞는 것 같다. 아니 안 맞는 걸 떠나서, 당최 이 드라마에 몰입이 잘 되질 않는다. 왜 그럴까? 나만 이상하게 바라봐서 그럴까? 수목의 밤 시간대가 끝나고 다음날 연애...

해를 품은 달 '한가인' 연기력 논란, 우려와 기대

사실 연기로 소위 밥 벌어 먹고 사는 연기자에게 있어 연기력 논란은 치명타가 아닐 수 없다. 가수에게 노래 실력으로 왈가왈부하는 것과 장사꾼에게 구매자를 확 끌어들일만한 영업 수단이 없는 것과 매한가지로 애초에 이건 아주 근원적인 문제다. 그러니, 이걸로 삶을 영위하는 이들에게 있어 이건 중요한 아젠다. 그런 중심에서 한껏 주...
1


통계 위젯 (화이트)

20119
913
11973817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