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휴먼드라마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반창꼬, 착한 드라마 원용의 훈훈 로맨스

영화 <반창꼬>는 제목에서 얼핏 알 수 있듯이, 두 주인공 한효주와 고수로 대표된 여러 스틸컷을 보더라도, 아픈 상처를 붙여주는 밴드처럼 너무나도 착한 드라마로 포팅됐다. 예의 어떤 파격이나 불편함 자체가 없다. 오로지 시종일관 밝고 유쾌하게 때론 감동까지 선사하며 선한 드라마가 보여주는 삼박자를 두루 갖춘 영화라 할 수 있다. 물론 그 속에...

내마들 최종회, 역시 휴먼드라마로 갈무리되다.

드디어 주말 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예상한대로 그 제목의 의미처럼 정말로 휴먼스럽고 따스하게 갈무리 되었다. 어찌보면 이 드라마의 처음으로 돌아가듯 이들 봉우리네 가족은 다시 만났고 제자리를 찾은 것이다. 물론 전개 과정에서 기업드라마의 양상을 띄며 음모와 배신이 점철된 욕망적인 드라마로 변모가 됐지만, 그래도 ...

내마들, 세 남자의 갈등 속에서 봉합이 보인다.

사실 주말 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는 그 제목의 의미처럼 휴먼틱한 분위기가 감지되는 드라마다. 하지만 이 드라마가 전개되는 과정을 들여다 보면은 특히 중반을 넘어서 후반으로 달려 갈수록 거의 '기업드라마'를 방불케 할 정도로 그려지고 있다. 사권력에 대한 어떤 배신과 음모 그리고 야망에 휩싸인 인물들이 전면에 나서며 그런 모양새가...

내 마음이 들리니, 좌충우돌 휴먼 시트콤인가?

주말의 인기있는 드라마로 새롭게 떠오른 '내 마음이 들리니'가 이번 주 방영분 5회부터 성인 연기자로 바통을 이어받았다. 그런데 역시나 우려했던 바가 곧바로 터진 느낌이다. 보통의 아역 연기자들이 그렇게 잘 깔아놓은 밑바탕을 왜 성인 연기자가 이으면 이렇게 되는 것일까? 동사의 수목드라마 '짝패'도 그렇고, 참 아이너리하다. 이게 강호만의 생각...

수상한 고객들, 호갱님이 고객님 되는 코믹과 휴먼

올해 상반기 한국영화는 작년의 그런 임팩트한 분위기와는 많이 다르게, 드라마성이 짙은 영화들로 대거 포진돼 우리네 일상의 이야기를 주로 다루고 있다. 즉 살인과 폭력으로 점철된 범죄형 스릴러가 아닌, 말 그대로 현재 우리의 삶과 일상을 그려내는 그림들로 포팅돼 많은 동질감을 부여하며 이목을 끌고 있는데, 그런 점에서 본다면 이번에 개봉한 류승범 주연의 ...

'수상한' 고객들과 이웃들, 누가 더 수상할까?

완연한 봄내음을 풍기며 접어든 4월의 이때, 극장가는 한국 영화들이 대거 포진돼 나름 주목을 끌고 있다. 이미 개봉한 <마이 블랙 미니드레스>와 <로맨틱 헤븐>을 위시해서 코미디영화 <위험한 상견례>가 인기리에 상영중에 있는데, 특히 4월 들어서는 이런 드라마성이 짙은 영화들이 대거 쏟아지고 있다. 그 중심에는 당장 이번...

내 마음이 들리니, 봉씨 부녀의 감동연기 제대로다.

MBC의 새 주말드라마 '내 마음이 들리니?'가 소리 소문 없이 입소문을 타면서 이목을 끌고 있다. 제목부터가 전작 '욕망의 불꽃'과는 전혀 다른 느낌의 이 드라마는 한마디로 꽤 휴먼적인 드라마다. 그래서 첫 회를 보고나서 이 드라마가 '모처럼 휴먼드라마인 점'을 강조하며 포스팅한 적이 있었는데, 어제(10일) 4회에서 제대로 이런 그...

내 마음이 들리니, 모처럼 가슴 따뜻한 휴먼드라마

주말 밤 안방극장을 책임진 인기 드라마 '욕망의 불꽃'이 6개월간의 대장정을 지난 주에 마치고, 그 뒤를 이어서 나온 드라마가 바로 '내 마음이 들리니?'다. 제목이 일반 명사가 아닌 물음체로 시작해 다소 색다른 기분도 드는 게, 그 의미처럼 무언가 봄햇살의 따스한 기분이 느껴진다. 그러면서 그 따스함은 기존 드라마들이 보여 주었던 모...

킹스 스피치, 두 배우의 호연과 잔잔한 휴먼드라마

제83회 아카데미 영화제에서 작품상을 비롯해 남우주연상, 각본상, 감독상까지 주요 4개 부문을 석권하며 단박에 이목을 끈 영화 '킹스 스피치'(The King's Speech). 그 제목의 의미처럼 '왕의 연설'이라는 소재로 지극히 드라마적인 이야기를 만들어낸 이 영화는 사실 별 볼 거 없는 영화일 수도 있다. 워낙 우리에게 ...

'대물'이 '정치멜로'일 수밖에 없는 이유

사실 이유는 간단하다. '드라마'라는 장르 자체가 어찌보면 우리가 사는 현재 삶을 투영시키는 그림들로 이루어져 있는데, 이런 드라마에는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것이 바로 '사랑'이다. 사랑이 무얼까? 거창하게 철학적으로 가지 않아도, 일반적으로 그 어떤 대상을 좋아하는 감정이다. 대신에 아직도 논란의 중심에 있는 동성애는 빼더라도 즉, ...
1 2


통계 위젯 (화이트)

7880
728
12023992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