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상단 광고

 

태그 : MBC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MBC 연기대상, 공동수상에 대해 조재현 일침

수상 후보들이 대거 빠지면서 받을 사람들만 불러다 모아놓고 조촐하게 치러진 2013 mbc 연기대상.역시 엠비씨 연기대상은 그만의 아우라를 과시했다. 모토가 "우린 평등하게 나눠 주거든." 올해의 스타상 8명과 4명의 신인상은 시작에 불과했다. '여왕의 교실' 5명 꼬마들에게 아역상을 몰아주더니, 노익장 배우들에게 황금연기상을 6개나 남발하고,...

런던올림픽 단상, 오심·마봉춘 병림픽·박태환 스타성

운동 선수들에게 있어서 최고의 목표라는 '국대'에 들어가 그 속에서 4년을 절차탁마하며 피땀 흘려 준비한 올림픽 대회.. 선수들은 이거 하나에 생애와 사활을 걸고 혹은 세계선수권 대회의 호성적 같은 걸 바라보고 달려왔다. 그 과정에서 필요한 건 전폭적인 지원과 아낌없는 응원이 아닐까. 그런데 기실 각자 생업에 바쁘게 종사하는 국민들 입장에선 올...

종영 앞둔 '초한지', 파업을 품은 '해품달' 결방

방송계 파업이 불러오는 여파와 파장은 이를 지켜보는 시청자들을 때론 불안하게 만든다. 기실 그 파업의 의미와 정당성에 대해서 지지하느냐 마느냐의 명분은 차치하더라도, 당장 눈길이 가는 건 자신이 보는 드라마에 결방이 되느냐 마느냐에 촉각을 곤두세우기 마련이다. 뭐.. 까지껏 안 보면 그만이라고 하기엔, 나름 닥본해오며 한 주의 피로를 풀어줄 나...

최고의 사랑, 아무 생각없이 보기엔 딱인 '로코'

그랬다. 전작 <로열패밀리>는 소위 머리를 썼어야 했다. 극 중에서 'K'라 불리는 그 여자 김인숙의 사정(事精)을 알려고 또 파기 위해서 시청자들은 소위 탐정놀이를 했어야 했던 거. 하지만 '로패'는 그 탐정 놀이를 지속적으로 이끌지 못하고, 약간의 아쉬움을 남긴 채 끝나 버렸다. 그리고 곧바로 그 뒤를 이어 <최고의 사랑&g...

수목드라마 3파전 볼만하다. '싸인', '마이 프린세스', '프레지던트'

2011년 신묘년 새해를 맞이하면서 두 편의 새로운 수목 드라마가 안방극장을 찾았다. TV 드라마에 별로 볼 거 없다는 핀잔을 누르려는 듯 작정하고 재미와 흥미로 똘똘뭉친 드라마로 찾아왔으니 하나는 법의학을 다룬 본격 메디컬 수사 드라마를 표방하며 두 연기파 남자배우 전광렬과 박신양의 아우라를 믿고 내건 SBS '싸인'이고, 또 하나는...

MBC 뉴스후 "서거 그 후..." 방송

전국에 퍼진 노 전 대통령 추모 물결 1. 봉하마을 현장. 지난 23일 갑작스레 서거한 노무현 전 대통령. 갑작스런 노대통령의 서거 소식에 온 국민은 애도에 빠지고... 노 전 대통령의 마지막 고향이자, 생을 마감했던 봉하. 그곳에서 노 전 대통령을 기리기 위해 밤낮을 가리지 않고 전국에서 달려온 추모객들로 마을 입구는 마비가 되었다. 2. 전국에 퍼지...

MBC가 전하는 메세지

이정권의 언론과 방송장악에 맞서는 마봉춘.. 어쩌다 나라꼴이 이지경까지 된건지.. 오호 통재라~~
1


통계 위젯 (화이트)

130136
853
11973920

예스24 영화7기 엠블럼

리얼센스 세로 긴 광고

2011 이글루스 TOP 100

2011알라딘 서재의달인

구글 애드센스 긴 거

yes24 영화 블로그 위젯